국제이주공사, 11월 주중과 주말에 걸쳐 미국 취업 이민 세미나 개최

In 연예

국내 취업시장이 어려움을 겪으면서 미국비숙련취업이민에 대한 관심이 부쩍 높아진 가운데 해외이주 전문업체가 미국 취업이민 세미나를 개최할 예정이어서 주목 받고 있다.

국제이주공사(홍순도 대표)는 오는 11월 달에 주중과 주말에 걸쳐 미국 취업 이민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11월 세미나는 주중과 주말로 나뉘는데, 주중세미나는 화요일과 목요일에, 주말 세미나는 오는 11월 5일과 19일 등 2차례에 열릴 예정이다.

국제이주공사는 지난 달 KEB하나은행 본점 대강당에서 250여명을 초청, 2016년 가을 정착설명회를 성황리에 마무리한 바 있다. 그 자리에서 미국이민과 관련된 다양한 정보를 제공해 미국 이민에 관심을 가지고 찾아온 많은 이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이끌어냈다.

가을 정착 설명회에서는 국제이주공사를 통해 미국 비숙련취업이민을 떠난 이들의 생생한 미국 현지 정착 스토리, 미국의 세법, 미국내 자산신고 및 미국과 한국에서의 자산관리 방법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정보가 제공됐다.

비숙련취업이민이란 숙련된 기술을 필요로 하지 않은 업종에서 미국 내 구인난을 겪고 있는 회사가 노동법과 이민법에 따라 외국인을 고용하면 미국영주권을 부여하는 미국의 이민제도이다. 영어 구사 능력이나 학력, 기술 등의 제한을 두지 않아 미국이민 제도 중에서 일반인이 비교적 수월하게 접근할 수 있다.

미국 비숙련취업이민은 현재 한국의 청년 실업률이 높아지면서 대학생 사이에서도 취업을 위한 하나의 옵션으로 대두되고 있다고 국제이주공사 관계자가 귀띔했다.

비숙련취업이민을 신청해 놓으면 대학을 졸업할 때쯤 비숙련취업이민을 떠나 미국에서 일자리를 잡을 수 있다. 게다가 일자리를 통해 생활비와 학비를 합법적으로 벌 수 있는 데다 대학원 진학에도 미국영주권취득이 크게 도움이 될 수 있다. 영주권자에겐 미국 학비가 유학생에 비해 상대적으로 매우 저렴하다는 것이 국제이주공사 측의 설명이다.

국제이주공사는 유학을 준비하는 학생들 사이에 학비와 진학을 동시에 해결하는 방법으로 미국 비숙련취업이민이 고려대상이 되고 있다면서 믿을만한 해외이주업체를 선정해 미리미리 준비를 철저히 한다면 성공적인 미국이민을 떠날 수 있다고 밝혔다.

Join Our Newsletter!

Love Daynight? We love to tell you about our new stuff. Subscribe to newsletter!

You may also read!

클룩, 남이섬 비대면 입장 솔루션 제공

남이섬 매표소에서 줄 설 필요 없이 모바일로 바로 입장 가능 글로벌 최대 자유여행 액티비티 플랫폼 클룩(KLOOK)이 국내 대표적 관광지

Read More...

이재민의 주거안정을 위한「임시주거용 조립주택」입주 시작

안성시는 집중호우로 주택 전파‧반파 등의 피해를 입은 이재민의 주거안정을 위해 제작한「임시주거용 조립주택」9동에 대하여 11일부터 입주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설치한

Read More...

안성시 삼죽면행복마을관리소, 추석맞이 아름다운 꽃길조성

– 삼죽면 주민자치위 합동으로 시가지 국화식재와 환경정화활동 추진 – 안성시 삼죽면 경기행복마을관리소는 지난 9일 행복마을관리소 지킴이와 삼죽면 주민자치위원회 위원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