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이주공사, 11월 주중과 주말에 걸쳐 미국 취업 이민 세미나 개최

In 연예

국내 취업시장이 어려움을 겪으면서 미국비숙련취업이민에 대한 관심이 부쩍 높아진 가운데 해외이주 전문업체가 미국 취업이민 세미나를 개최할 예정이어서 주목 받고 있다.

국제이주공사(홍순도 대표)는 오는 11월 달에 주중과 주말에 걸쳐 미국 취업 이민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11월 세미나는 주중과 주말로 나뉘는데, 주중세미나는 화요일과 목요일에, 주말 세미나는 오는 11월 5일과 19일 등 2차례에 열릴 예정이다.

국제이주공사는 지난 달 KEB하나은행 본점 대강당에서 250여명을 초청, 2016년 가을 정착설명회를 성황리에 마무리한 바 있다. 그 자리에서 미국이민과 관련된 다양한 정보를 제공해 미국 이민에 관심을 가지고 찾아온 많은 이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이끌어냈다.

가을 정착 설명회에서는 국제이주공사를 통해 미국 비숙련취업이민을 떠난 이들의 생생한 미국 현지 정착 스토리, 미국의 세법, 미국내 자산신고 및 미국과 한국에서의 자산관리 방법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정보가 제공됐다.

비숙련취업이민이란 숙련된 기술을 필요로 하지 않은 업종에서 미국 내 구인난을 겪고 있는 회사가 노동법과 이민법에 따라 외국인을 고용하면 미국영주권을 부여하는 미국의 이민제도이다. 영어 구사 능력이나 학력, 기술 등의 제한을 두지 않아 미국이민 제도 중에서 일반인이 비교적 수월하게 접근할 수 있다.

미국 비숙련취업이민은 현재 한국의 청년 실업률이 높아지면서 대학생 사이에서도 취업을 위한 하나의 옵션으로 대두되고 있다고 국제이주공사 관계자가 귀띔했다.

비숙련취업이민을 신청해 놓으면 대학을 졸업할 때쯤 비숙련취업이민을 떠나 미국에서 일자리를 잡을 수 있다. 게다가 일자리를 통해 생활비와 학비를 합법적으로 벌 수 있는 데다 대학원 진학에도 미국영주권취득이 크게 도움이 될 수 있다. 영주권자에겐 미국 학비가 유학생에 비해 상대적으로 매우 저렴하다는 것이 국제이주공사 측의 설명이다.

국제이주공사는 유학을 준비하는 학생들 사이에 학비와 진학을 동시에 해결하는 방법으로 미국 비숙련취업이민이 고려대상이 되고 있다면서 믿을만한 해외이주업체를 선정해 미리미리 준비를 철저히 한다면 성공적인 미국이민을 떠날 수 있다고 밝혔다.

You may also read!

한국엔지니어링플라스틱(주), 평택행복나눔본부에 사랑의 이웃돕기 성금 200만원 전달

한국엔지니어링플라스틱(주), 평택행복나눔본부에 사랑의 이웃돕기 성금 200만원 전달 한국엔지니어링플라스틱(주)은 지난달 24일 평택시청 2층 대외협력실에서 평택행복나눔본부로 사랑의 이웃돕기 성금 200만원을 전달했다.

Read More...

안성시, ‘너희들의 미래를 응원해’ 콘서트 개최

– 고3 학생들을 격려하기 위한 힐링 프로그램 마련 – 안성시(시장 김보라)는 지난 11월 29일 남사당 공연장에서, 수험생활을 마친 고3 학생들을 위한 힐링 아티스트 콘서트를 개최했다. 이번 공연은 대학과 사회로 나아가게 될 고3 학생들의 새로운 도전과 꿈을 응원하고 격려하고자 시가 지난 2014년부터 꾸준히 개최해 온 프로그램으로, 올해는 아티스트 공연으로 힐링의 장을 마련했다. 관내 고3 학생 및 교사 약 700여명이 참석했으며 어쿠스틱 밴드, 걸그룹, 힙합 듀오 등 학생들의 수요에 맞는 공연 구성으로 큰 호응을 얻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김보라 안성시장은 “여태까지 열심히 달려온 우리 고3 학생들에게 조금이나마 힐링이 되는 자리였으면 좋겠다”며 “내년부터 청소년에서 성인으로 발돋움하는 만큼 새롭게 맞이하는 인생에서 ‘주인공’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오경섭 기자

Read More...

희망‧행복‧미래도시를 그려보는…영등포구, ‘2022년 정보화 교육 온라인 작품전시회’ 개최

– 12월 1일~9일, 구 홈페이지 및 유튜브 활용한 온라인 전시회 개최 – 사진, 유튜브 숏폼, 메타버스, 유튜브 영상 4부문…심사평가,

Read More...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