걷기 운동, 통통족·빼빼족 모두에게 효과적

In youtube

걷기 좋은 계절, 답답한 콘크리트 벽에 둘러 쌓여있다 잠시 시간을 내 야외에 나와 걷기만 해도 몸과 마음이 건강해지는 느낌이 든다. 걷기는 남녀노소 모두에게 좋은 운동이자 살이 쪄서 고민인 통통족에게도, 또 너무 말라서 고민인 빼빼족에게도 도움이 되는 운동이다. 단 자신의 체력과 몸상태를 고려해 실시하는 게 효과적이다.

통통족의 걷기 – 지방을 효과적으로 태워 다이어트 효과

다이어트를 위해선 식이요법도 중요하지만 걷기와 같은 유산소운동을 통해 지방을 태워주면 요요현상도 피하고 살이 잘 찌지 않는 체질로 바뀔 수 있다. 언뜻 보기엔 운동 강도가 더 높은 달리기나 강도 높은 근력운동이 몸을 혹사해 살이 잘 빠질 것처럼 보이나 그러한 운동은 도중에 지치기 쉬워 오래 지속하기 어렵다는 단점이 있다. 지방이 분해되어 에너지원으로 쓰이는 시점도 유산소운동을 시작한 뒤 15분이 지난 후부터이므로 걷기와 같은 저강도 운동을 꾸준히 실시하는 게 더 유리하다. 걷기의 또 다른 장점 중 하나는 자기 체중을 이용한 안전한 운동이라는 점이다. 과체중 탓에 관절이 약해진 경우에도 큰 무리 없이 실시가 가능하다.

빼빼족의 걷기 – 소화기능 개선과 스트레스 해소 효과

말라서 고민인 사람들의 걷기는 비만인 사람들의 걷기와는 그 목적과 방법이 다르다. 마른 사람이 걷기 운동을 하면 식욕을 올리고 소화력을 향상시켜주는 효과를 볼 수 있다. 평소 입맛이 없어서 끼니를 거르거나 숟가락을 일찍 내려놓게 되는 경우, 조금만 먹어도 배가 더부룩하고 소화가 잘 안 되는 경우라면 걷기 운동만으로도 이를 개선할 수 있어 먹는 양을 늘리는 데 도움이 된다. 또한 걷기는 심신을 안정시켜주고 스트레스도 해소해 주는 효과가 있다. 스트레스는 소화기능을 떨어뜨리기 때문에 평소 작은 일에도 예민해지기 쉬운 마른 사람에게는 스트레스 관리가 무엇보다 중요하다. 단, 걷기를 너무 강도 높게 실시할 경우 피로감이 가중돼 살이 더 빠질 수 있으므로 몸의 컨디션에 맞추어 실시해야 한다.

약산한의원 체질개선클리닉 김영두 원장은 “운동은 너무 거창하게 생각할 게 아니라 ‘놀이’의 개념으로 생각하고 즐겁게, 편하게 접근하는 게 중요하다. 운동은 꾸준한 실천이 가장 중요한데 운동 자체가 스트레스가 되면 지속하기 어렵기 때문이다. 그런 의미에서 걷기는 언제 어디서든 손쉽게 실천할 수 있는 좋은 운동이라고 할 수 있다. 단 처음부터 욕심을 내지 말고 약간 힘이 들 정도로만 한 뒤 몸이 적응되면 차츰 시간과 강도를 높여나가면 된다”고 조언했다.

You may also read!

평택시, 도 겨울철 자연재난 대응 종합평가 3년 연속 ‘우수’ 지자체 선정

평택시, 도 겨울철 자연재난 대응 종합평가 3년 연속 ‘우수’ 지자체 선정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20년 경기도 겨울철 자연재난 대응 종합평가에서

Read More...

용인시, 시민들의 코로나 블루 개선 위한‘기부정원’ 설치

    시민들의 코로나 블루 개선 위한‘기부정원’ 설치 – 백군기 용인시장,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흙 나르며 일손 보태 – 백군기

Read More...

안성시, 호수관광 종합 발전계획 수립 용역 2차 중간보고회 개최

  안성시는 지난 3일 안성맞춤아트홀 소공연장에서 안성시 호수관광 종합 발전계획 수립 용역 2차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에는 김보라 안성시장을 비롯한 관련부서, 한국농어촌공사 안성지사, 관광분야 전문가, 지역주민 등 90여명이 참석하였으며, 1부에서는 용역사인  ㈜플랜이슈가 용역에 대해 보고했다. 특히 용역사는 보고회를 통해 권역중심호수 5개소의 개발방향과 주요 선도 사업 등에 대해 보고하였으며, 각 호수별로 ▲고삼호수는 유러피언 레크레이션 호수로 수상레저단지와 팔자섬 문화공간 조성 ▲금광호수는 에코 호수로 지방정원인 생태정원 조성 및 국가생태문화탐방로를 포함 박두진 둘레길 연계 조성 ▲용설호수는 가족중심 캠핑 호수로 캠핑아트광장 및 용설-죽산 문화재 연계 조성 ▲칠곡호수는 경관형 노을빛 호수로 선셋 수변광장 및 편의시설 확충과 매력성 강화사업 ▲청룡호수는 전통문화와 감성을 담은 이야기 호수로 서운산 식당거리 명소화 사업과 전망명소 개발사업 등이 제시됐다. 또한, 선도 사업을 보완하는 2~3가지 세부사업들과 연계개발호수인 미산?덕산?만수?두내호수 4개소의 특색을 살린 개발방향 및 세부계획에 대해서도 밝혔다. 1부 용역보고를 마친 ㈜플랜이슈 김진성 대표는 “친환경적이지 않거나 법적으로 불가한 사항을 제외하고는 그간 수렴된 지역주민의 의견과 안성시의 의견을 모두 담아내려고 노력했다”며 “지역주민과 안성시의 입장을 모두 이해하고 있기에, 최종 마무리까지 중간에서 잘 조율하여 용역을 수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진 보고회 2부에서는 김보라 시장 및 관광분야 전문가, 안성지역 관광두레 PD, 한국농어촌공사 안성지사 담당자로 구성된 타운 홀 미팅이 진행되었고, 김보라 시장은 전문가의 의견을 경청하고 지역주민의 의견을 교환・전달하는 등 호수관광 종합 발전계획 수립을 위해 함께 고민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보라 시장은 지역주민들이 상생하는 방법에 대해 논의하던 중 “호수관광을 위해서는 지역주민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 지역주민 간의 화합이 바탕이 되어야 사업을 추진할 수 있다. 시에서는 사업에 앞서 주민의 역량을 어떻게 강화할 것인가에 대한 부분도 고민하고 있으니, 주민분들께서도 안성의 호수관광 변화를 위해 함께 나아갈 수 있도록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또한, 김보라 시장은 이날 사전에 제출된 의견에 대해 논의하고, 추가로 일부 지역주민으로부터 의견을 수렴하였으나, 제한된 시간에 대한 아쉬움을 표했고, “용역이 완료되기 전까지 주민들의 의견을 최대한 담을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예정”이라며 양해를 구했다. 한편, 시에서는 재원확보 및 관리운영 방안, 활성화 계획 등을 검토하여 8월 중 최종적으로 호수관광 벨트화를 위한 종합적인 발전계획을 수립할 예정이다. 김영석 기자

Read More...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