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소원 “청와대, 총리 부총리 인사 즉각 취소해야”

In Featured, Main Menu

금융소비자원(대표 조남희, 이하 ‘금소원’)은 이번 개각은 자격을 상실한 박근혜 대통령이 국민의 여론을 수렴하지 않겠다는 불통의 인사를 초지일관하려는 몰상식한 인사로 밖에 볼 수 없다며 어떻게 이 지경에 이런 방식으로 생각한다는 것 자체도 도저히 이성있는 판단으로 보기 어렵기 때문에 청와대는 즉각 최순실 식 인사를 취소하고 국민 앞에 최소한의 겸허하고도 부끄러운 모습이라도 보여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임종룡 금융위원장의 경제부총리 내정은 금융개혁의 실패, 구조조정 실패, 금융소비자 기만 등으로 책임을 물어도 모자랄 판에 권력의 하수인, 시다바리 노릇을 높이 평가하여 인사했다는 점이나 임종룡의 수용 자체도 국가의 코메디라 할 수 있다. 이는 청와대가 국민의 의사를 무시하고 전혀 반성의 자세를 찾을 수 없다고 할 수 있다.

임종룡 금융위원장은 금융위원회의 수장으로 근무해 오면서 자신의 영달과 향후 입지만을 위해 금융을 이용해 온 자로 영화표팔이까지 하는 등 수준 이하의 행태를 보여 주었다. 또한 임 내정자는 기본적인 업무 내용 조차 제대로 파악하지 못하는 전문성으로 금융개혁 운운해왔을 뿐만 아니라 개혁같지 않은 일을 개혁했다며 언론 홍보를 주 업무로 하는 저질의 모습과 낙하산 자리와 권력에 빌붙어 하수인 역할을 충실히 해 왔다고 할 수 있다.

임종룡은 최근까지도 핀테크, ISA, 인터넷은행 등 그럴 듯한 테마를 내걸고 일하는 모양새만 보이면서 본질적으로는 권력의 심부름에 열중하고 개인적 영달과 자신들의 일자리 챙기기 등에만 노력하는 모습을 자주 보여준 것이 사실이다. 진정한 관치 금융 해소나 낙하산 인사 문제 등의 금융산업의 근본적 문제는 도외시한 추악한 금융위로 만들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금소원은 이번 개각의 대상자인 임종룡 등이 이 지경의 상황에 도대체 무슨 생각으로 권력에 붙어 보겠다며 상식 이하의 처신을 부끄러워 해야 할 것이라며 무책임한 청와대가 아직도 ‘최순실 식’ 인사를 한다는 것에 대해 개탄과 통탄하지 않을 수 없다는 점에서 청와대는 사태를 직시하고 국민의 기대에 맞는 획기적인 대통령의 처신의 결단을 보여줄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You may also read!

평택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삼성전자 평택캠퍼스가 나선다

평택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삼성전자 평택캠퍼스가 나선다 – 평택사랑상품권 10억원 구매해 임직원에 제공 – 삼성전자 평택캠퍼스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Read More...

안성시 일죽면, ‘일죽면 발전 및 번영 기원’ 산행 및 청렴캠페인 실시

  안성시 일죽면에서는 가정의 달 5월의 첫날부터 일죽면의 발전과 번영을 기원하며 마곡산 산행에 나섰다. 이날 산행에는 김보라 안성시장을 비롯하여 일죽면 기관사회단체장 및 이장단협의회 등 50여명이 참여하였고, 일죽면 월정리 및 화곡리, 고은리 일원의 시유지 활용방안과 도로 확장공사 등에 대해 논의하며 일죽면 발전을 위해 함께 고민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산행과 함께 진행된 간담회를 통해 지역 간 불균형과 지속가능한 도시, 권역별 맞춤발전계획 운영 등에 대해 설명하였으며, “일죽면의 발전과 번영을 기원하는 산행 및 간담회에 참여해 주신 모든 단체장 및 이장님들께 감사드리고, 지역 간 불균형 해소 및 일죽면 발전을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일죽면에서는 이날 청렴도 향상 정책의 일환으로 청렴캠페인도 실시하여 청렴의식 확산을 위해 노력했다.   오경섭 기자

Read More...

백군기 용인시장, 근로자의 날 기념 11명 표창 격려

백군기 용인시장, 근로자의 날 기념 11명 표창 격려 백군기 용인시장은 30일 시장실에서 근로자의 날을 기념해 산업현장에서 노사관계 안정과 협력

Read More...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