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가금류 48시간 이동중지 명령

In Main Menu

25일 24시~ 27일 24시…농장 5만3000곳·차량 3만6000대 등

농림축산식품부는 23일 AI 위기경보 ‘경계’ 발령, 24일 개최된 가축방역심의회 심의결과에 따라 전국 가금류 관련 사람·차량·물품 등을 대상으로 25일 24시부터 27일 24시까지 48시간 동안 일시 이동중지(Standstill) 명령을 발령한다고 밝혔다.

일시 이동중지는 국가동물방역통합시스템(KAHIS)에 등록된 농장(5만3000개소), 가금류 도축장(48개소), 사료공장(249개소), 축산관련 차량(3만6000대) 등 8만9000개에 적용된다.

농식품부는 이동중지 기간 중 중앙점검반을 구성(42개반, 84명)해 농가와 축산관련 시설의 적정 이행여부를 점검하고 위반사항 적발 시 관련 법령에 따라 과태료 부과 등 강력 조치하기로 했다.

일시 이동중지 명령을 위반할 경우에는 가축전염병예방법 제57조에 따라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000만원 이하의 벌금을 받게 된다.

농식품부는 일시 이동중지명령의 원활한 시행을 위해 대상농가 및 축산관계자에 대해 SMS를 송부하고, 공고문을 게재하는 한편 생산자단체 및 농협 등의 자체연락망을 통해 발령내용을 사전에 전파하기로 했다.

농식품부는 이번에 시행되는 일시 이동중지명령 조치가 실효성을 거둘 수 있도록 축산농가, 계열화사업자 및 지자체 등 방역주체에서 AI 차단방역 활동에 만전을 기해 줄 것을 당부했다.

You may also read!

평택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삼성전자 평택캠퍼스가 나선다

평택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삼성전자 평택캠퍼스가 나선다 – 평택사랑상품권 10억원 구매해 임직원에 제공 – 삼성전자 평택캠퍼스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Read More...

안성시 일죽면, ‘일죽면 발전 및 번영 기원’ 산행 및 청렴캠페인 실시

  안성시 일죽면에서는 가정의 달 5월의 첫날부터 일죽면의 발전과 번영을 기원하며 마곡산 산행에 나섰다. 이날 산행에는 김보라 안성시장을 비롯하여 일죽면 기관사회단체장 및 이장단협의회 등 50여명이 참여하였고, 일죽면 월정리 및 화곡리, 고은리 일원의 시유지 활용방안과 도로 확장공사 등에 대해 논의하며 일죽면 발전을 위해 함께 고민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산행과 함께 진행된 간담회를 통해 지역 간 불균형과 지속가능한 도시, 권역별 맞춤발전계획 운영 등에 대해 설명하였으며, “일죽면의 발전과 번영을 기원하는 산행 및 간담회에 참여해 주신 모든 단체장 및 이장님들께 감사드리고, 지역 간 불균형 해소 및 일죽면 발전을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일죽면에서는 이날 청렴도 향상 정책의 일환으로 청렴캠페인도 실시하여 청렴의식 확산을 위해 노력했다.   오경섭 기자

Read More...

백군기 용인시장, 근로자의 날 기념 11명 표창 격려

백군기 용인시장, 근로자의 날 기념 11명 표창 격려 백군기 용인시장은 30일 시장실에서 근로자의 날을 기념해 산업현장에서 노사관계 안정과 협력

Read More...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