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설날 황은성 안성시장이 직원들을 대신해 거점 2초소(옥산동 365)근무 중 축산차량 방역을 실시하고 있다.

In 대구, 칼럼

2017년 설날 황은성 안성시장이 직원들을 대신해 거점 2초소(옥산동 365)근무 중 축산차량 방역을 실시하고 있다.

You may also read!

평택시, 석정근린공원 2022년 상반기 착공

평택시, 석정근린공원 2022년 상반기 착공 평택시(시장 장장선)는 17일 이충동, 장당동 일원 20만㎡의 부지에 민간공원 특례사업으로 추진 중인 석정근린공원이 2022년

Read More...

2021 안성맞춤 남사당 바우덕이 축제, ‘랜선마켓’으로 농특산물 판매

안성시(시장 김보라)는 오는 10월 1일부터 10일까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비대면으로 진행하는 ‘2021 안성맞춤 남사당 바우덕이 축제’ 기간 동안 안성 농특산물 판매를 온라인을 이용한 ‘랜선마켓’으로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축제에서는 ‘라이브커머스’ 방송매체를 활용하여 10일간 1일 3회로 진행하게 되며, 안성시 20개소 업체가 참여를 신청하여 안성마춤 5대 농특산물인 쌀, 한우, 배, 포도, 인삼뿐만 아니라 곰탕, 장류, 농축액, 음료, 버섯 분말 등 다양한 안성시 농특산물을 온라인으로 판매할 예정이다. 온라인 랜선마켓 중 하나인 ‘라이브커머스’는 실시간 영상으로 농특산물을 소개하고 판매하게 되며 소비자와 실시간으로 소통이 가능하다는 점에서 비대면 시대의 주요 마케팅 수단으로 떠오르고 있다. 이번 축제기간 동안 ‘랜선마켓’ 운영은 그동안 코로나로 인해 각종 행사, 장터 미운영, 소비심리 위축 등 농산물 판매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들이 언택트 시대에 맞추어 다양한 유통 판매를 할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이번 바우덕이 축제 라이브커머스 방송 이후에도 유통시장 흐름 및 소비자 구매 패턴에 맞춰 홈페이지, 유튜브, 라이브방송, 인플루언서 활용 등 온라인을 활용한 온택트 방식의 유통채널 다양화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2021 안성맞춤 남사당 바우덕이 축제’는 ‘야경에 취하고 랜선에서 노닐다’라는 슬로건으로 랜선마켓은 10월 1일부터 10월 10일까지, 경관조명은 11월 30일까지 안성야경으로 진행하게 된다. 오경섭 기자

Read More...

용인시, 제2회 청년의 날 맞아 비대면 기념식 개최

  제2회 청년의 날 맞아 비대면 기념식 개최 – 용인시, 청년정책 발굴과 참여 기반 구축 등에 이바지한 유공자 9명

Read More...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