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매니페스토 우수사례 경진대회 최우수 수상 !

In 대구

평택시(시장 공재광)는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 주관으로 8월 9~10일 2일간 천안 단국대학교에서 개최된 “2017 전국 기초단체장 매니페스토 우수사례 경진대회”지역문화활성화 분야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올해로 9회째를 맞이하는 이번 경진대회는 사회경제분야, 도시재생분야, 청년문제해소분야, 참여예산제분야, 지역문화활성화분야 등 5개 분야로 나눠 진행하였으며, 전국 132개 기초지자체에서 제출한 325개의 사례 중 1차 서면심사를 통과한 152개 사례에 대해서 우수사례 경진대회를 진행했다.

1차 서면심사 점수 70%, 2차 본대회 PPT발표 30%(심사위원20%, 참여자 평가10%)를 합산하는 방식으로 이뤄졌으며, 심사는 객관성을 높이기 위해 시민단체 활동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들과 현장발표를 함께 참관한 타 지자체 공무원도 심사에 참여함으로써 공정한 평가가 이뤄졌다.

평택시는 이번 경진대회에서 오성강변 둑방길 르네상스를 추진하면서 지역주민들과 함께 고민하고 소통하는 행정을 펼친 점을 인정받아 심사위원은 물론 타 지자체로부터 큰 호응을 받아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공재광 시장은 “전국의 우수사례들이 한자리에 모여 경쟁한 대회에서 평택시 사례가 최우수상을 받게 되어 매우 뜻 깊다”며, “앞으로 남은 임기동안 시민 모두가 열망하는 ‘품격 있는 경제신도시’, ‘4차 산업혁명의 중심지’로 도약해 평택 르네상스 시대를 활짝 열어가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You may also read!

용인시, 국제대학생 교류 강화 위해 4자 협약 체결

용인시, 국제대학생 교류 강화 위해 4자 협약 체결 – 명지대학교·중국 태안시·산동제일의과대학 상호 협력 약속 – 용인시는 16일 국제대학생 교류를

Read More...

안성시육아종합지원센터, ‘대체교사 지원사업’ 추진

지난 5월 개소한 안성시육아종합지원센터(센터장 한은숙)에서는 어린이집 보육교사를 위해 ‘대체교사 지원사업’을 추진 중이라고 16일 밝혔다. ‘대체교사 지원사업’이란 관내 어린이집 보육교사가 연가 및 보수교육 등으로 보육 공백이 발생 시 대체교사를 파견하여 어린이집의 원활한 운영을 돕는 사업이다. 올해 상반기, 안성시육아종합지원센터에서는 연차(113건) 및 질병(13건), 가족 관련(3건) 등의 사유로 보육교사 부재 시 대체교사를 지원하였으며, 대체교사를 지원받은 어린이집의 97%가 사업에 만족한다고 응답했다. 또한, 센터에서는 대체교사의 역량 강화를 위해 영유아의 개별특성에 맞춘 정서 지원 교육 및 놀이, 영유아 중심 보육 교육 등을 다양한 직무 교육을 실시하여, 좀 더 발전적인 교사로 거듭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한은숙 안성시육아종합지원센터장은 “대체교사의 역량 강화 및 추가채용 등을 통해 보육 공백의 발생을 최소화하고, 보육교사가 자유롭게 연가 등을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그간 보육교사들이 일이 있어도 편하게 휴가를 쓸 수 없었는데, 대체교사 지원사업이 보육교사의 애로사항을 해결하고 안정적인 보육환경을 조성하는 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김영석 기자

Read More...

평택시 늘어나는 ‘1인 가구’ 지원 속도낸다

평택시 늘어나는 ‘1인 가구’ 지원 속도낸다 – 1인 가구 지원을 위한 TF회의 개최 –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15일 늘어나는 1인

Read More...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