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 충주사과! 올해도 미국 수출길

In 연예, 지역방송

전국 최고 명품사과로 인정받고 있는 충주사과가 올해도 미국인들의 식탁에 오른다.

충주시는 지난 14일 충북원예농협 충주거점산지유통센터(충주APC)를 통해 후지사과 36톤이 컨테이너 3대에 선적돼 미국 수출길에 올랐다고 밝혔다.

수출액은 미화 14만 달러(한화 1억5400만원) 규모다.

이번에 수출되는 사과는 미국 서부 로스앤젤레스(LA)와 동부 뉴욕지역 내에서 판매될 예정이다.

충주사과는 2011년 수출에 물꼬를 튼 이후 꾸준히 미국인들의 식탁에 오르고 있다.

특히, 이번에 수출되는 사과는 기존 중과 저가 위주 수출에서 탈피해 고품위 대과 위주로 충주사과의 우수성을 미국시장에 알리는 계기가 될 것으로 시는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이번 수출은 소량 수출이 아닌 대미 수출 검역 승인을 받은 사과 전량(36톤)을 단기간에 일괄 수출하는 것인 만큼 미국 현지에서 충주사과의 인기가 클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한편, 미국 수출은 검역이 까다로워 생산단계부터 철저한 품질관리가 필요하며 수출 시 모든 사과는 훈증처리를 통해 살균과 살충 과정을 거쳐야 한다.

충주APC는 수출용 사과 생산을 위해 100% 계약재배를 하고 있으며, 철저한 농가지도교육은 물론 최신식 선별 시설과 훈증시설을 갖추고 고품질 사과를 생산하고 있다.

이창희 농정과장은 “시에서는 사과 뿐 아니라 신선농산물의 수출 증대를 위해 수출물류비와 수출용 포장재를 지원하고 있다”며 “청탁금지법 시행과 외국산 농산물 유입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의 판로 확대를 위해 다양한 지원책을 마련하는 등 수출시장 개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You may also read!

평택시 여성단체협의회 ‘이웃사랑 여름김치 담그기’

평택시 여성단체협의회 ‘이웃사랑 여름김치 담그기’ 평택시 여성단체협의회(회장 김민서)는 지난 22일, 23일 양일간 지역의 소외되고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이웃사랑

Read More...

찬사와 호평 쏟아지는 ‘안성 남사당 바우덕이 풍물 상설공연’

“매주 주말, 안성맞춤랜드 남사당공연장으로 오세요!” 안성시립남사당바우덕이풍물단이 지난 3월부터 매주 주말마다 선보이고 있는 ‘안성 남사당 바우덕이 풍물 상설공연’에 많은 관람객의 뜨거운 찬사와 호평이 쏟아지고 있다. ‘안성 남사당 바우덕이 풍물 상설공연’ 온라인 예매를 대행하는 인터파크에 등록된 관객 평점이 6월 24일 기준, 무려 9.9점에 달하고 있다. ‘짜임새 있는 공연이네요(utopia3***)’, ‘10점으론 부족합니다. 너무 알찬 공연이었어요!, 부모님도 좋아하시고 같이 보는 관객 어르신들이 즐거워하시는 모습에 절로 기분이 좋아지기도 합니다.(syjh2***)’, ‘감명깊게 잘 봤습니다. 와 전 국민이 한번씩 꼭 봤으면 좋겠습니다. 바우덕이님 외에 모든 연기자분들 그리고 아기들까지 얼마나 연습을 하셨을지요 눈물나게 감동이었어요.(mahab***)’ 등 관객 후기에서도 열띤 반응이 느껴진다. 권호웅 안성시 문화예술사업소장은 “지속적으로 미비점을 보완하며 작품의 완성도를 높이고 공연의 질을 향상시켜왔다”며 “문화의 도시 안성이 남사당놀이로 세계인의 마음을 사로잡을 수 있다는 강한 자신감이 든다”고 말했다. 한편 중반부를 지나고 있는 ‘안성 남사당 바우덕이 풍물 상설공연’은 오는 11월 26일까지 매주 토요일과 일요일 양일간 안성맞춤랜드 내 남사당공연장에서 관객들을 맞이할 예정이다. 오경섭 기자

Read More...

영등포구, 청년 예술가 엮어 문화 저변 넓힌다

– 청년 예술가 교류 지원하는 ‘아트넷(Art-net)’ 사업 추진 – 문화기획‧미술‧무용 등 청년 예술가 23명 참여, 24일 발대식 가져 –

Read More...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