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푸드트럭 청년 창업 1호점 개업

In Main Menu, 대구, 연예

– 경기도 최초 푸드트럭 본격 시행을 위한 개업식 개최 –

안산시(시장 제종길)는 8월 28일 안산시립호수테니장(안산시 단원구 적금로 9)에서 취업애로 청년 및 취약계층에게 일자리를 제공함으로써 실업해소와 지역경제활성화에 동참하고자 경기도 최초 푸드트럭 본격 시행을 위한 개업식을 개최했다.

이번 안산시립호수테니스장 푸드트럭 운영은 경기도 최초의 취업애로 청년 및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한 첫 사례로써 지난해 3월 박근혜 대통령이 주재한 민관합동 규제개혁 점검회의에서 처음 건의됐으며, 서민생계형 푸드트럭의 불법성을 해소하고 사회적 일자리 창출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추진한 규제개혁 1호 사례다.

개업식에는 7월에 안산도시공사의 공모를 거쳐 선정된 안산시립호수테니스장 입점자와 최원호 안산시 부시장, 경기도 행정1부지사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푸드트럭 로고 랩핑, 입점 푸드트럭 음식판매 시연 등의 세부행사가 진행됐다.

최원호 안산시 부시장은 “사회적 취약계층에 대한 일자리 창출의 효과가 나타날 수 있도록 모든 지혜와 역량을 모아 나가겠으며, 푸드트럭 영업가능지역을 적극적으로 발굴하여 제2, 제3의 푸드트럭이 운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You may also read!

용인시, 국제대학생 교류 강화 위해 4자 협약 체결

용인시, 국제대학생 교류 강화 위해 4자 협약 체결 – 명지대학교·중국 태안시·산동제일의과대학 상호 협력 약속 – 용인시는 16일 국제대학생 교류를

Read More...

안성시육아종합지원센터, ‘대체교사 지원사업’ 추진

지난 5월 개소한 안성시육아종합지원센터(센터장 한은숙)에서는 어린이집 보육교사를 위해 ‘대체교사 지원사업’을 추진 중이라고 16일 밝혔다. ‘대체교사 지원사업’이란 관내 어린이집 보육교사가 연가 및 보수교육 등으로 보육 공백이 발생 시 대체교사를 파견하여 어린이집의 원활한 운영을 돕는 사업이다. 올해 상반기, 안성시육아종합지원센터에서는 연차(113건) 및 질병(13건), 가족 관련(3건) 등의 사유로 보육교사 부재 시 대체교사를 지원하였으며, 대체교사를 지원받은 어린이집의 97%가 사업에 만족한다고 응답했다. 또한, 센터에서는 대체교사의 역량 강화를 위해 영유아의 개별특성에 맞춘 정서 지원 교육 및 놀이, 영유아 중심 보육 교육 등을 다양한 직무 교육을 실시하여, 좀 더 발전적인 교사로 거듭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한은숙 안성시육아종합지원센터장은 “대체교사의 역량 강화 및 추가채용 등을 통해 보육 공백의 발생을 최소화하고, 보육교사가 자유롭게 연가 등을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그간 보육교사들이 일이 있어도 편하게 휴가를 쓸 수 없었는데, 대체교사 지원사업이 보육교사의 애로사항을 해결하고 안정적인 보육환경을 조성하는 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김영석 기자

Read More...

평택시 늘어나는 ‘1인 가구’ 지원 속도낸다

평택시 늘어나는 ‘1인 가구’ 지원 속도낸다 – 1인 가구 지원을 위한 TF회의 개최 –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15일 늘어나는 1인

Read More...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