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계청, 2016년 8월 경제활동인구조사 근로형태별 부가조사 결과 발표

In Main Menu

통계청이 2016년 8월 근로형태별 부가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2016년 8월 비정규직 근로자는 시간제 근로자 증가 등으로 전년동월대비 17만 3천명 증가, 전체 임금근로자 중 비중은 32.8%였다.

근로형태별로는 시간제 근로자, 연령별로는 60세 이상, 산업별로는 사업·개인·공공서비스업, 직업별로는 서비스·판매종사자가 가장 많이 증가했다.

비정규직 근로자의 건강보험, 고용보험 가입률은 상승, 국민연금 가입률은 하락했다.

퇴직급여, 시간외수당은 상승, 유급휴일, 상여금 수혜율은 하락했다.

근로형태에 대한 자발적 선택 비율은 전년동월대비 2.8%p 상승, 시간제근로자 중 자발적 선택 비율은 10.4%p 상승했다.

주당 평균 취업시간은 1.0시간 감소, 평균 근속기간은 전년동월대비 1개월 증가, 정규직과의 임금격차동일조건는 10.5%로 전년동월대비 0.3%p 확대했다.

비정규직 근로자는 644만 4천명으로 전년동월대비 17만 3천명(2.8%) 증가, 임금근로자 중 차지하는 비중은 32.8%로 전년동월대비 0.3%p 상승했다.

* 60세 미만 비정규직 근로자는 전년동월대비 2만 2천명 증가, 60세 이상은 15만 1천명 증가했다.

시간제 근로자(248만 3천명), 한시적 근로자(365만 7천명)는 각각 24만 7천명(11.0%), 1만 9천명(0.5%) 증가, 비전형 근로자(222만명)는 1만 4천명(0.6%) 증가했다.

성별로는 남자가 290만 6천명으로 2만 4천명(0.8%) 증가하였으며, 여자는 353만 8천명으로 14만 8천명(4.4%) 증가했다.

연령계층별로는 60세 이상(15만 1천명, 11.5%), 50대(3만 3천명, 2.4%)등에서 증가한 반면, 30대(-2만 5천명, -2.5%), 40대(-1천명, -1.0%)는 감소했다.

산업별로는 사업·개인·공공서비스업(7만 6천명, 2.5%), 도소매·음식숙박업(4만 1천명, 3.3%) 등에서 증가한 반면, 농림어업(-9천명, -10.2%)은 감소했다.

직업별로는 서비스·판매종사자(7만명, 4.7%), 단순노무종사자(6만 7천명, 3.4%), 사무종사자(2만 9천명, 4.4%) 등에서 증가한 반면, 관리자·전문가(-4천명, -0.4%), 농림어업숙련종사자(-3천명, -13.1%)는 감소했다.

비정규직 근로자의 근로여건을 전년동월과 비교해 보면, 근로형태를 자발적 사유로 선택한 비율은 53.1%로 2.8%p 상승했다.

시간제 근로자는 57.8%로 전년동월대비 10.4%p 상승, 한시적 근로자와 비전형 근로자도 각각 2.4%p, 1.4%p 상승했다.

현 직장(일)에서의 평균 근속기간은 2년 5개월로 전년동월대비 1개월 증가했다.

주당 평균취업시간은 33.2시간으로 전년동월대비 1.0시간 감소했다.

한시적 근로자의 주당 평균 취업시간은 35.2시간으로 1.4시간 감소했다.

최근 3개월(6~8월)간 월평균 임금*은 149만 4천원으로 전년동월대비 2만 7천원(1.8%) 증가했다.

시간제 근로자를 제외할 경우 196만 7천으로 전년동월대비 7만 8천원(4.1%) 증가했다.

* 근로형태별 근로자 전체의 최근 3개월간 월평균 임금으로 성·연령·학력·경력·근속기간·근로시간 등 근로자 개인의 특성차이가 고려되지 않았으므로 월평균 임금간 단순비교를 통해 임금격차를 산정하는 것은 부적절함

임금에 영향을 미치는 특성(근속기간, 근로시간, 교육수준 등)을 동일한 조건으로 제한할 경우, 정규직과의 임금격차는 10.5%로 전년동월대비 0.3%p 확대했다.

사회보험 가입률 중 건강보험(1.0%p), 고용보험(0.3%p)은 전년동월대비 상승, 국민연금(-0.6%p)은 하락했다.

한시적 근로자 중 비기간제 근로자의 국민연금(3.9%p), 건강보험(4.6%p), 고용보험(4.2%p)이 큰 폭 상승하였다.

근로복지 수혜율 중 시간외수당(0.7%p), 퇴직급여(0.4%p) 수혜율은 전년동월대비 상승한 반면, 상여금(-0.8%p), 유급휴일(-0.5%p) 수혜율은 하락했다.

임금지불 적용형태 중 시급제(1.6%p), 월급제(0.8%p)는 전년동월대비 상승, 일급제(-1.1%p), 실적급제(-0.6%p), 연봉제(-0.5)는 하락했다.

You may also read!

김보라 안성시장, 노인일자리 참여자 교육현장 방문

  – 안성형 그린뉴딜 친환경 노인일자리 발굴 추진 – 김보라 안성시장은 지난 9일 안성시동부무한돌봄네트워크팀(센터장 이혜진)에서 수행하는 『안성맞춤 전기충전소 지킴이』 노인일자리 직무교육 현장을 방문해 참여 어르신들을 격려했다. 이번 교육은 참여자의 발열 체크 및 손 소독, 마스크 착용 등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키면서, 전기자동차 및 충전기 사용법을 중심으로 전기차 충전기 유지・보수 관리업체인 로지시스의 전문강사 강의로 진행되었다. 『안성맞춤 전기충전소 지킴이』사업단은 안성형 그린뉴딜 5대 분야 중 녹색교통 정책에 따라 새롭게 발굴된 노인일자리 사업단으로, 관내 충전소 10개소에서 전기자동차 충전방법 안내 및 주변 환경 정비, 불법주정차 계도, 장비 고장 및 훼손 신고 등의 활동을 하게 된다. 안성시동부무한돌봄네트워크팀 이혜진 센터장은 “노인일자리 참여가 어르신들의 건강과 행복으로 이어지길 바라며, 앞으로도 안전한 노인일자리 사업 수행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교육현장을 참관하고 “안성시는 올해 코로나 상황에도 불구하고 지속 가능한 안성형 그린뉴딜 노인일자리 사업단을 새롭게 발굴하여 『전기차충전소 관리 사업단』, 『다회용컵 렌탈 사업단』, 『수직정원 관리 사업단』, 『커피 찌꺼기 재활용 사업단』 등 녹색 생태, 탄소 저감, 그린경제 성장에 도움이 되는 사업에 매진하고 있다“며, “안성시가 기후 위기에 선제적으로 대응하는 미래 환경 도시로 변화하고 어르신들에게는 보람과 행복을 드릴 수 있도록 앞으로도 공익성, 전문성을 갖춘 일자리 사업단 개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영석 기자

Read More...

“문화로 행복한 용인시를 만들겠습니다”

“문화로 행복한 용인시를 만들겠습니다” – 백군기 시장·박양우 광주비엔날레 대표이사 용인시 문화 정책 방향 모색 – 용인시 문화의 현주소를 진단하고

Read More...

평택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LH평택사업본부와 업무협약 체결

평택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LH평택사업본부와 업무협약 체결 평택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최을용)에서는 지난 9일 LH평택사업본부(본부장 전윤수)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후원금 전달식을 가졌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Read More...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