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계청, 2016년 8월 경제활동인구조사 근로형태별 부가조사 결과 발표

In Main Menu

통계청이 2016년 8월 근로형태별 부가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2016년 8월 비정규직 근로자는 시간제 근로자 증가 등으로 전년동월대비 17만 3천명 증가, 전체 임금근로자 중 비중은 32.8%였다.

근로형태별로는 시간제 근로자, 연령별로는 60세 이상, 산업별로는 사업·개인·공공서비스업, 직업별로는 서비스·판매종사자가 가장 많이 증가했다.

비정규직 근로자의 건강보험, 고용보험 가입률은 상승, 국민연금 가입률은 하락했다.

퇴직급여, 시간외수당은 상승, 유급휴일, 상여금 수혜율은 하락했다.

근로형태에 대한 자발적 선택 비율은 전년동월대비 2.8%p 상승, 시간제근로자 중 자발적 선택 비율은 10.4%p 상승했다.

주당 평균 취업시간은 1.0시간 감소, 평균 근속기간은 전년동월대비 1개월 증가, 정규직과의 임금격차동일조건는 10.5%로 전년동월대비 0.3%p 확대했다.

비정규직 근로자는 644만 4천명으로 전년동월대비 17만 3천명(2.8%) 증가, 임금근로자 중 차지하는 비중은 32.8%로 전년동월대비 0.3%p 상승했다.

* 60세 미만 비정규직 근로자는 전년동월대비 2만 2천명 증가, 60세 이상은 15만 1천명 증가했다.

시간제 근로자(248만 3천명), 한시적 근로자(365만 7천명)는 각각 24만 7천명(11.0%), 1만 9천명(0.5%) 증가, 비전형 근로자(222만명)는 1만 4천명(0.6%) 증가했다.

성별로는 남자가 290만 6천명으로 2만 4천명(0.8%) 증가하였으며, 여자는 353만 8천명으로 14만 8천명(4.4%) 증가했다.

연령계층별로는 60세 이상(15만 1천명, 11.5%), 50대(3만 3천명, 2.4%)등에서 증가한 반면, 30대(-2만 5천명, -2.5%), 40대(-1천명, -1.0%)는 감소했다.

산업별로는 사업·개인·공공서비스업(7만 6천명, 2.5%), 도소매·음식숙박업(4만 1천명, 3.3%) 등에서 증가한 반면, 농림어업(-9천명, -10.2%)은 감소했다.

직업별로는 서비스·판매종사자(7만명, 4.7%), 단순노무종사자(6만 7천명, 3.4%), 사무종사자(2만 9천명, 4.4%) 등에서 증가한 반면, 관리자·전문가(-4천명, -0.4%), 농림어업숙련종사자(-3천명, -13.1%)는 감소했다.

비정규직 근로자의 근로여건을 전년동월과 비교해 보면, 근로형태를 자발적 사유로 선택한 비율은 53.1%로 2.8%p 상승했다.

시간제 근로자는 57.8%로 전년동월대비 10.4%p 상승, 한시적 근로자와 비전형 근로자도 각각 2.4%p, 1.4%p 상승했다.

현 직장(일)에서의 평균 근속기간은 2년 5개월로 전년동월대비 1개월 증가했다.

주당 평균취업시간은 33.2시간으로 전년동월대비 1.0시간 감소했다.

한시적 근로자의 주당 평균 취업시간은 35.2시간으로 1.4시간 감소했다.

최근 3개월(6~8월)간 월평균 임금*은 149만 4천원으로 전년동월대비 2만 7천원(1.8%) 증가했다.

시간제 근로자를 제외할 경우 196만 7천으로 전년동월대비 7만 8천원(4.1%) 증가했다.

* 근로형태별 근로자 전체의 최근 3개월간 월평균 임금으로 성·연령·학력·경력·근속기간·근로시간 등 근로자 개인의 특성차이가 고려되지 않았으므로 월평균 임금간 단순비교를 통해 임금격차를 산정하는 것은 부적절함

임금에 영향을 미치는 특성(근속기간, 근로시간, 교육수준 등)을 동일한 조건으로 제한할 경우, 정규직과의 임금격차는 10.5%로 전년동월대비 0.3%p 확대했다.

사회보험 가입률 중 건강보험(1.0%p), 고용보험(0.3%p)은 전년동월대비 상승, 국민연금(-0.6%p)은 하락했다.

한시적 근로자 중 비기간제 근로자의 국민연금(3.9%p), 건강보험(4.6%p), 고용보험(4.2%p)이 큰 폭 상승하였다.

근로복지 수혜율 중 시간외수당(0.7%p), 퇴직급여(0.4%p) 수혜율은 전년동월대비 상승한 반면, 상여금(-0.8%p), 유급휴일(-0.5%p) 수혜율은 하락했다.

임금지불 적용형태 중 시급제(1.6%p), 월급제(0.8%p)는 전년동월대비 상승, 일급제(-1.1%p), 실적급제(-0.6%p), 연봉제(-0.5)는 하락했다.

You may also read!

안성시 삼죽면사무소, ‘청렴부럼깨기’ 행사 실시

  안성시 삼죽면사무소는 26일, 정월 대보름을 맞이하여 ‘청렴부럼깨기’ 행사를 진행했다. 삼죽면사무소 직원들은 우리 선조들이 정월대보름에 부럼을 깨 한 해의 액운을 물리쳤듯이 ‘청렴부럼깨기’ 행사를 통해 부정부패를 물리치겠다는 의지를 다졌다. 김진관 삼죽면장은 “청렴부럼깨기 행사를 통해 청렴한 생활에 대한 각오를 다지고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이지만 직원 모두 건강하고 즐거운 생활을 하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김영석 기자

Read More...

안성시, 2022년 한강수계관리기금 확보를 위한 친환경 청정사업 설명회 개최

  안성시는 26일, 2022년 친환경 청정사업 신청을 통한 한강수계관리기금 확보를 위해 사업관계부서 공무원들을 대상으로 친환경 청정사업 설명회를 개최했다. 친환경 청정사업이란 잠실수중보 상류지역을 대상으로 수질오염을 최소화하면서 지역발전을 유도하는 사업을 한강수계관리기금으로 지원하는 사업으로, 그동안 안성시는 한강수계 상류지역에 위치하지만 상수원관리지역에는 포함되지 않아 친환경 청정사업 지원 대상에서 제외되어왔다. 하지만 2019년 11월 26일「한강수계 상수원 수질개선 및 주민지원 등에 관한 법률」이 개정됨에 따라 안성시 한강수계지역이 친환경 청정사업 지원 대상에 포함되면서, 안성시는 동부권 친환경미생물 배양실 및 BM활성수 생산시설 설치비로 2020년도와 2021년도에 기금 16억 1500만원을 확보하였다. 이번 설명회는 사업에 대한 높은 이해를 바탕으로 보다 많은 친환경 청정사업을 신청하도록 관계 실무자들을 독려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친환경 청정사업 대상사업 종류, 타시군 사례 등 친환경 청정사업에 대한 주요내용과 확실한 사업 선정을 위한 친환경 청정사업 지원신청서 작성 시 유의사항 등을 전달했다. 안성시 관계자는 “이번 설명회를 통해 다양한 친환경 청정사업이 발굴 및 선정되어 환경오염을 최소화하면서 안성시 지역발전이 이루어지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김영석 기자  

Read More...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 촉구 및 재발방지 대책회의 가져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 촉구 및 재발방지 대책회의 가져 – 평택시, 평택경찰서, 주한미군측 회의 실시 – 최근 신장동 외국인 코로나19

Read More...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