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부평가 통해 올해 탈춤축제를 되돌아보다

In 광주, 칼럼

안동시(시장 권영세)와 안동축제관광재단(이사장 권영세, 이경원)은 12월 12일(월) 오후 3시30분 안동시청 대회의실에서 축제 연출진과 기관단체, 자원봉사자, 공무원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2016 평가보고회를 개최한다.

축제 20년을 맞아 올해는 경북대학교 산학협력단에서 ‘축제 거버넌스 구조의 특성평가 용역’을, 안동대학교 지역사회발전연구소에서 ‘축제 운영 전반 조사연구 용역’을 각각 수행했다.

이번 용역 보고회에서는 먼저 책임연구원인 경북대학교 국제개발연구원 황화석 교수가 탈춤축제 거버넌스 구조의 특성과 평가, 개선방안에 대해 프레젠테이션을 통해 발표한다.

탈춤축제의 주요한 추진 주체는 안동시, 축제관광재단, 축제전문가, 시민사회단체, 자원봉사자, 지역상공인 등으로서 이들 주체가 축제를 기획, 집행, 평가하는 과정에서 나타나는 네트워크 특성과 의사결정 과정에 대한 평가 즉 거버넌스 평가를 실시했다.

기존 연구자 중심의 평가방법에서 벗어나 거버넌스 구성요소별로 거버넌스 주체 상호 간의 교차평가를 통해 조사연구의 객관성을 담보하는 한편, 도출된 문제점과 개선방안을 제시했다.

요컨대 탈춤축제의 거버넌스 유형은 ‘관 중심의 수직적 관리형’(1997~2005)에서 ‘민관 협력형’(2006~2009)으로 전환했고 이윽고 ‘민간주도형’(2010~2016)으로 진화해왔다는 것이다. 축제 추진주체 간 협력적 파트너십을 보다 강화하기 위한 대안으로는 이들 주체가 참여하는 협의체를 구성해 상시 운영할 것을 제안했다.

  이어질 보고에서는 안동대학교 지역사회발전연구소가 직접 축제에 참관해 축제 조직 및 시설 운영, 축제 홍보 및 관광객 유치 활동, 축제의 세입과 세출, 공연행사, 축제 방문객 평가, 축제의 지역경제 효과 등 6개 분야로 나눠 조사연구하고 평가한 결과를 프레젠테이션을 통해 발표한다.

공연 분야는 공동연구원인 최종한 세명대 공연영상학과 교수가, 방문객 분야는 공동연구원인 배만규 안동대 유럽문화․관광학과 교수가, 식당상가 분야는 특별연구원인 권하나 안동대학교 일반대학원 석․박사통합과정생이, 지역경제효과 및 종합평가는 책임연구원인 최성관 안동대 경제학과 교수가 각각 나눠 발표한다.

축제 방문객 설문조사 결과, 올해 축제의 경우 내국인 방문객의 구성은 약 46.4%가 지역민이었고, 53.6%가 외지인이었다. 축제 방문객의 평가는 지난해와 비교하면 대부분 향상했으며, 전반적인 축제 만족도는 매우 만족 12.3%, 만족 49.3%, 보통 35.7%, 불만족 2.4%, 매우 불만족 0.3%로 나타났다. 내년에도 축제를 재방문하겠다는 응답이 73.9%로 나타났으며, 다른 사람의 방문을 권유하겠다는 응답이 87.8%로 높게 나타났다.

행사 기간 지역 내 총 유입금액은 237억원(2015년 201억원)으로 지난해 대비 17.8% 증가했다. 축제가 지역경제에 미치는 파급효과를 살펴보면 생산유발효과 341억원, 부가가치유발효과 157억원, 소득유발효과 127억원으로 총 625억원(2015년 635억원) 정도로 추정했다. 또한, 취업유발효과는 894명(2015년 797명), 고용유발효과는 377명(2015년 352명)으로 추정됐다.

안동시와 안동축제관광재단은 “이번 탈춤축제 평가보고회를 계기로 지역민들이 주체가 되는 프로그램 다양화, 시내상권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대한 대책, 또한 매년 지적되고 있는 축제장 내 식당상가들에 대한 발전적인 방안 등을 도출하여 개선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You may also read!

청년키움식당 평택점, 3기 ‘요호-그릭요거트’팀 수료식 및 4기 ‘율마-마르쉐’팀 소개

청년키움식당 평택점, 3기 ‘요호-그릭요거트’팀 수료식 및 4기 ‘율마-마르쉐’팀 소개 – 식당내에 로컬푸드 직매장 운영 –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사)한국식문화디자인협회와 (재)평택시로컬푸드재단

Read More...

안성시, 죽산면 주민자치위원회 한겨레중・고등학생에게 장학금 전달

안성시 죽산면 주민자치위원회는 지난 25일 북한이탈 청소년들이 다니는 한겨레 중・고등학교 학생 2명에게 장학금을 전달하고 그들의 꿈과 희망을 응원했다. 죽산면 주민자치 위원회는 2021년 특색사업으로 통일동산 가꾸기 및 꿈꾸는 고구마 재배사업 등을 한겨레 중・고등학교 학생들과 함께 추진했으며 고구마 판매 대금으로 한겨레 중・고등학교 학생에게 장학금을 전달했다. 박희수 주민자치위원장은 “우리 지역에 위치한 한겨레 중・고등학교 학생들이 탈북과정에서 받은 심리적 상처를 치유하고 남한사회에 빠르게 적응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그들의 꿈과 희망을 응원했다. 또한 강광원 죽산면장은 “아이 하나를 키우려면 온 마을이 나서야 한다고 하는데, 한겨레 중・고등학교 학생들을 부모의 마음으로 보듬어주고 지원해 주신 주민자치위원님들께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오경섭 기자

Read More...

용인시, 제6회 대한민국 지방자치정책대상 ‘최우수’

제6회 대한민국 지방자치정책대상 ‘최우수’ – 용인시, 711만㎡ 시민 녹색 쉼터 조성 도시자연공원 ‘녹지활용계약’ 호평 – 용인시가 전국 최초로 사유지를

Read More...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