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대교, 안성시의 랜드마크로 재탄생되다.

In 대구

안성천의 안성대교가 안성시의 상징 랜드마크로 거듭난다. 안성시는 2017년 2월 안성천교량정비사업과 안성맞춤 유기시설물 설치 사업을 마무리함으로 도시의 경관향상에 한몫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안성천교량정비사업은 특별조정교부금 10억원과 시비 9억원을 투입해 2015년부터 추진하여 2016년 5월 백성교 정비사업 완료하고 오늘 2월, 안성대교 준공을 눈앞에 두고 있다. 조형물은 안성시민의 미래지향적인 열정을 역동적으로 표현한 형상으로 안성시의 비젼(V자 모양)과 희망·행복(무지개 모양)을 추구하는 의미가 있다.

 

또한, 봉산로터리 교통섬에 총사업비 170백만원을 투입하여 진행하는 안성맞춤 유기시설물은 소나무와 인조암 사이에 유기마패를 설치함으로써 산맥에서 해가 떠오르듯 다시 떠오르는 희망을 표현하도록 계획하였다. 인조암과 소나무에도 각각 의미를 부여하였다. 인조암으로는 산맥을 표현하여 안성시의 기백을 의미하고 소나무는 산맥을 뚫고 나오는 모습을 표현함으로 역경을 이기고 도약하는 안성을 의미한다.

 

안성시관계자는 “시를 방문하는 외부 관광객들에게 안성시의 인상을 강하게 남기고 다시 찾게끔 유도하며 시설물 하나하나에도 의미를 부여하여 안성의 랜드마크로 자리잡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You may also read!

용인시, 일상이 관광이 되는 생활관광 미션투어 이벤트 시작

용인시, 일상이 관광이 되는 생활관광 미션투어 이벤트 시작 – 다음달 1일부터 관내 63곳 생활관광지 방문해 꽁알몬 획득하면 풍성한 기념품

Read More...

안성시농업기술센터, 농기계 임대료 50% 감면 연장!

– 농가경영부담 완화를 위해 임대료 감면 6개월간 연장 – 안성시농업기술센터가 오는 6월 31일 종료 예정이었던 농기계 임대료 50% 감면 일정을 올해 말인 12월 31일까지 6개월 연장한다. 시는 코로나19로 인해 피해를 입거나 경영 부담이 가중된 농가들의 부담을 덜어드리고자 이 같은 결정을 내렸으며, 안성시농업기술센터에서 운영하는 4개 사업소(본소, 동부, 서부, 남부)의 모든 농기계의 임대료를 감면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안성시 농업인이라면 누구나 50% 감면된 요금으로 농기계를 빌릴 수 있으며 별도의 서류는 제출하지 않아도 된다. 조정주 안성시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코로나19로 인한 피해 및 가뭄으로 인한 농가경영비 가중 부담을 조금이나마 완화하기 위해 농기계 임대료 50% 감면 연장을 진행하기로 했다”며 “앞으로도 농가 경영부담 완화를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오경섭 기자

Read More...

영등포구, 메타버스 플랫폼 ‘영타운’서 청년 소통

– 청년들을 위한 메타버스 소통공간 ‘영타운(Young Town)’ 구축 – 6.16. 100여 명의 청년과 함께 오픈식 성료…재테크 특강, 각종 이벤트

Read More...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