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 제10회 전국학교스포츠클럽대회 개최

In Reviews, 문화, 미분류

□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김상곤)는 자신의 재능과 끼를 마음껏 발산하고 나눔과 배려를 실천하는 어울림 축제인「10회 전국학교스포츠클럽대회 114()부터 123일까지 한 달간 17개 시도교육청 주관으로 전국 각지에서 개최한다.

◦ 이번 대회에는 학기 초부터 약 8개월 동안 교내대회와 교육지원청 리그대회, 교육감배 대회를 거쳐 17개 시‧도교육청에서 종목별 대표로 선발된 2만여 명의 학생들이 참가한다.

□ 그동안 교육부는 학교스포츠클럽 활성화 사업을 통해 모든 학생이 한 가지 이상의 스포츠 활동에 참여하여 건강한 성장과 올바른 인성 함양의 기회 제공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한 결과,

◦ 학교스포츠클럽 참여 학생의 학교생활 만족도 증가, 바른 인성 함양 등의 학교 현장의 바람직한 변화를 이끌어왔다.

학교스포츠클럽 활동 참여 학생 만족도 조사 결과(한국교육과정평가원, ’16.12월)

연번 조사내용 만족도(%)
1 규칙적인 운동습관 형성체력증진 76.6
2 인내력 향상, 규칙 준수, 협력 증진 등 인성발달 80.8
3 교우관계 및 사제 관계 증진 등 정서순환 80.8
4 학업 흥미, 수업 집중도 향상 등 학교생활 변화 78.0

◦ 특히, 이번 대회는 학생들이 직접 대회를 기획하고 실행할 수 있도록 문화교류 행사 등을 마련하는 한편, 순위를 매겨 시상하는 것을 폐지하고 공정한 경기를 선보인 학생들에게 페어플레이(fair play) 상을 수여하는 등 경쟁보다는 스포츠를 통한 나눔과 배려를 실천하는 데에 초점을 맞추었다.

□ 이번 대회에 참가하는 학교 중 이색 사례를 지닌 학교스포츠클럽이 있어 눈길을 끈다.

(소규모 학교의 기적) 충북 제천의 한송초중학교는 중학교 과정 10명(남4명, 여6명)의 작은 시골학교이다. 오억균 교장선생님을 비롯한 선생님들의 관심 속에 전교생 모두 탁구 동아리 활동을 통하여 열심히 연습한 결과 대회출전 최소 인원인 6명으로 엔트리를 구성한 여중부가 충청북도 학교스포츠클럽 탁구 대회에서 기적의 우승을 차지하였다.

※ (탁구 경기 일정/장소) ’17.11.18(토)~19(일) / 제주 복합체육관

(자존감도 회복하고 성적도 쑥쑥) 전남 여수의 성산초등학교는 공업단지 이주민들과 다문화, 탈북민들이 모여 있는 지역에 있으며 전교생 330명 중 110명(33%)의 아동이 복지대상인 교육여건이 열악한 학교이다.

2015학년도부터 학업성적을 향상시키기 위한 여러 가지 방법 중 신체활동 활성화를 통해 감정 조절이 안되고 자존감이 현저하게 저하된 학생들을 회복시킬 수 있었다. 2017년도에는 “별꿈 스포츠클럽을 통한 건강체력 기르기” 라는 주제로 학년별 학급별 스포츠클럽과 자투리(아침, 중간놀이, 점심시간) 시간을 활용하여 건강한 몸과 마음을 기르는 시간들을 통해 학력향상과 바른 인성을 함양하였다.

※ (농구 일정/장소) ’17.11.17(금) ~ 20(월) / 상산초, 상주중, 상주실내체육관

(학교폭력의 아픔을 춤으로) 제주 동여자 중학교 창작댄스 클럽 힐 디(HEAL D)”는 지난 9월 제주도교육감배 학교스포츠클럽대회에서 학생들이 직접 안무를 짜고 무대를 구성하여 학교폭력의 아픔을 주제로 우승을 차지하였다. “힐 디(HEAL D)” 지도를 담당하는 고병기 교사는 “춤을 통해 사람들의 마음을 치유하고 싶은 팀이름처럼 전국대회에서도 마음을 치유하는 공연을 펼칠 것”이라고 밝혔다.

※ (창작댄스 일정/장소) ’17.11.18(토, 중고부)~19(일, 초등부) / 울산공업고등학교 체육관

(엘리트 체육에 도전장) 대전 대동초등학교 스포츠클럽 여자 농구클럽은 지난 9월에 열린 대전광역시교육감배 농구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였을 뿐만 아니라 전국소년체육대회 대전광역시 대표선수 평가전에도 도전한다. 대동초 정헌권 교장은 “세계 여러 나라에서 이미 생활 체육과 엘리트 체육의 경계가 사라지고 있다. 생활 체육으로 시작한 우리 학생들의 엘리트 체육에 대한 도전을 통해 앞으로 우리나라에서도 생활 체육이 엘리트 체육으로 자연스럽게 연결되는 건강한 체육 문화가 형성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농구 일정/장소) ’17.11.17(금) ~ 20(월) / 상산초, 상주중, 상주실내체육관

□ 김상곤 부총리는 축사에서 “우리 학생들이 친구들과 함께 스포츠클럽대회를 통해 서로를 배려하고 갈고 닦은 실력을 정정당당히 발휘하며 함께 땀 흘렸던 친구들과 ‘나눔’과 ‘배려’를 실천할 수 있을 것”이라고 격려하며, 학생들의 건강한 성장에 박수를 보냈다.

◦ 또한, “교육부에서도 학교스포츠클럽이 활성화 되어 모든 학생이 1종목 이상의 스포츠를 즐길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You may also read!

경기 남부 7개 도시 미래형스마트벨트 1차 전략 발표

경기 남부 7개 도시 미래형스마트벨트 1차 전략 발표 – 용인시, 7개 도시-한국공항공사 청주공항 이용 혜택 제공 협약 체결 –

Read More...

평택시, 평택항 활성화를 위한 좌담회 개최

평택시, 평택항 활성화를 위한 좌담회 개최 – 해양수산부의 ‘평택항 개발계획’에 대한 개선책 마련위해 머리 맞대 –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6일

Read More...

마지막으로 야경에 취하고 랜선에서 노닐어 볼까요?

  – 2021 안성맞춤 남사당 바우덕이 축제 마지막 날 일정 – – 국악인 박애리의 사회와 남사당 풍물공연으로 열흘간의 대장정 마무리 – 지난 1일부터 시작된 2021 안성맞춤 남사당 바우덕이 축제가 10일 저녁 폐막식을 끝으로 열흘간의 대장정을 마무리한다. 오후 7시부터 열리는 폐막식 행사는 미디어 퍼포먼스 식전공연을 시작으로 국악인 박애리의 사회로 진행된다. 축제를 준비하는 과정부터 열흘간의 축제 기간 중 랜선으로 펼쳐진 다양한 공연과 야간경관, 자원봉사자들과 축제를 즐기는 시민들의 모습 등의 스케치 영상을 상영한 후 김보라 시장의 폐막 선언과 함께 축제는 마무리가 된다. 이어지는 폐막공연에서는 현재 각종 방송에서 활발한 활동을 보여주고 있는 유명 국악인 박애리가 판소리 춘향가 중 쑥대머리 한 대목과 사노라면, 희망가 등의 노래를 불러 코로나19로 지친 많은 사람들에게 위로와 희망의 목소리를 선사할 예정이다. 또한 안성시는 우리 전통문화의 세계화를 위해 남사당 놀이의 전통과 힙합의 컬래버레이션 ‘바우덕이 때려라 덩쿵 드랍 더 비트’라는 신작 공연으로 축제의 시작을 알렸듯, 마지막은 바우덕이의 예술정신을 계승・발전시키자는 축제의 주제를 담아 남사당 풍물공연으로 그 대미를 장식하기로 했다. 열흘간의 축제를 마무리하는 폐막식 행사와 공연은 오후 7시 유튜브 채널 ‘안성시’를 통해 생중계된다. 이에 앞서 오후 5시에 시작하는 안성문화예술 공연에서는 안성국악협회의 ‘한국 창작무용 본(本)’과 ‘명부의례무’를 선보일 예정이며, 지역 경제 피해를 극복하고자 네이버 쇼핑 라이브를 통해 총 30회를 준비했던 ‘안성랜선마켓’에서는 배, 배즙, 버섯, 안성맞춤 쌀을 마지막으로 판매가 종료된다. 단, 축제가 끝난 뒤에도 네이버 스마트 스토어 ‘안성마춤마켓’을 검색하면 우수한 지역 농・특산품을 저렴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오경섭 기자

Read More...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