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 칠장사 대웅전 국가지정문화재(보물) 지정

In 문화

안성시 죽산면 칠장리 399-18 소재 경기도 유형문화재 제114호 칠장사 대웅전이 2019년 8월 29일자로 국가지정문화재 보물 제2036호로 승격된다.

이로써 경기도 문화재자료 제24호 칠장사에는 국보 제296호 칠장사오불회괘불탱을 비롯하여 보물 제488호 안성칠장사혜소국사비, 보물 제983호 안성봉업사지석조여래입상, 보물 제1256호 칠장사삼불회괘불탱, 보물 제1627호 인목왕후어필칠언시 등 국가지정문화재 6건, 경기도 유형문화재 제39호 칠장사 당간을 비롯하여 도지정문화재 6건을 소장하게 되었다.

「안성 칠장사 대웅전」은 1790년(정조 14년) 중창되고, 1828년(순조 28년) 이건된 건물로 정면 3칸, 측면 3칸의 맞배집이다. 화려한 다포식 공포를 전면과 후면에 두고 있으며, 전반적으로 교세가 위축되어 있던 조선 후기 경기도권 불전 건축의 전형적인 모습을 볼 수 있는 점에서 역사적․학술적 가치를 인정받아 보물로 지정되었다.

칠장사는 고려 초 혜소국사(慧炤國師)에 의해 크게 중창된 이래 17세기 초에는 인목대비가 정쟁에 휘말려 희생된 아버지 김제남(金悌男)과 아들 영창대군(永昌大君)을 위한 원당으로 삼고 사찰을 크게 중수하였다. 이에 따라 칠장사 대웅전 은 전면의 석축과 계단, 초석 등에서 시대를 거슬러 올라가는 수준 높은 석공작의 기법을 엿볼 수 있는 등 유서 깊은 사찰 건축의 전통을 간직하고 있다.

대웅전 내부에는 1685년 만들어진 목조석가삼존불좌상(경기 유형 제213호)이 모셔져 있고, 1628년 그려진 칠장사오불회괘불탱(국보 제296호), 1710년에 그려진 칠장사삼불회괘불탱(보물 제1256호) 등 소중한 문화유산이 다수 소장되어 있다.

칠장사 대웅전이 보물로 지정됨에 따라 안성시 국가지정문화재는 17건에서 18건으로 1건 증가되었다.

You may also read!

평택시, 도 겨울철 자연재난 대응 종합평가 3년 연속 ‘우수’ 지자체 선정

평택시, 도 겨울철 자연재난 대응 종합평가 3년 연속 ‘우수’ 지자체 선정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20년 경기도 겨울철 자연재난 대응 종합평가에서

Read More...

용인시, 시민들의 코로나 블루 개선 위한‘기부정원’ 설치

    시민들의 코로나 블루 개선 위한‘기부정원’ 설치 – 백군기 용인시장,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흙 나르며 일손 보태 – 백군기

Read More...

안성시, 호수관광 종합 발전계획 수립 용역 2차 중간보고회 개최

  안성시는 지난 3일 안성맞춤아트홀 소공연장에서 안성시 호수관광 종합 발전계획 수립 용역 2차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에는 김보라 안성시장을 비롯한 관련부서, 한국농어촌공사 안성지사, 관광분야 전문가, 지역주민 등 90여명이 참석하였으며, 1부에서는 용역사인  ㈜플랜이슈가 용역에 대해 보고했다. 특히 용역사는 보고회를 통해 권역중심호수 5개소의 개발방향과 주요 선도 사업 등에 대해 보고하였으며, 각 호수별로 ▲고삼호수는 유러피언 레크레이션 호수로 수상레저단지와 팔자섬 문화공간 조성 ▲금광호수는 에코 호수로 지방정원인 생태정원 조성 및 국가생태문화탐방로를 포함 박두진 둘레길 연계 조성 ▲용설호수는 가족중심 캠핑 호수로 캠핑아트광장 및 용설-죽산 문화재 연계 조성 ▲칠곡호수는 경관형 노을빛 호수로 선셋 수변광장 및 편의시설 확충과 매력성 강화사업 ▲청룡호수는 전통문화와 감성을 담은 이야기 호수로 서운산 식당거리 명소화 사업과 전망명소 개발사업 등이 제시됐다. 또한, 선도 사업을 보완하는 2~3가지 세부사업들과 연계개발호수인 미산?덕산?만수?두내호수 4개소의 특색을 살린 개발방향 및 세부계획에 대해서도 밝혔다. 1부 용역보고를 마친 ㈜플랜이슈 김진성 대표는 “친환경적이지 않거나 법적으로 불가한 사항을 제외하고는 그간 수렴된 지역주민의 의견과 안성시의 의견을 모두 담아내려고 노력했다”며 “지역주민과 안성시의 입장을 모두 이해하고 있기에, 최종 마무리까지 중간에서 잘 조율하여 용역을 수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진 보고회 2부에서는 김보라 시장 및 관광분야 전문가, 안성지역 관광두레 PD, 한국농어촌공사 안성지사 담당자로 구성된 타운 홀 미팅이 진행되었고, 김보라 시장은 전문가의 의견을 경청하고 지역주민의 의견을 교환・전달하는 등 호수관광 종합 발전계획 수립을 위해 함께 고민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보라 시장은 지역주민들이 상생하는 방법에 대해 논의하던 중 “호수관광을 위해서는 지역주민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 지역주민 간의 화합이 바탕이 되어야 사업을 추진할 수 있다. 시에서는 사업에 앞서 주민의 역량을 어떻게 강화할 것인가에 대한 부분도 고민하고 있으니, 주민분들께서도 안성의 호수관광 변화를 위해 함께 나아갈 수 있도록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또한, 김보라 시장은 이날 사전에 제출된 의견에 대해 논의하고, 추가로 일부 지역주민으로부터 의견을 수렴하였으나, 제한된 시간에 대한 아쉬움을 표했고, “용역이 완료되기 전까지 주민들의 의견을 최대한 담을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예정”이라며 양해를 구했다. 한편, 시에서는 재원확보 및 관리운영 방안, 활성화 계획 등을 검토하여 8월 중 최종적으로 호수관광 벨트화를 위한 종합적인 발전계획을 수립할 예정이다. 김영석 기자

Read More...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