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삼죽면행복마을관리소, 추석맞이 아름다운 꽃길조성

In 경기, 사회

삼죽면 주민자치위 합동으로 시가지 국화식재와 환경정화활동 추진

안성시 삼죽면 경기행복마을관리소는 지난 9일 행복마을관리소 지킴이와 삼죽면 주민자치위원회 위원 등 3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다가오는 추석명절을 앞두고 시가지변 화단에 국화를 식재하는 아름다운 꽃길조성과 환경정화 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면소재지 아름다운 꽃길조성 활동은 행복마을관리소와 주민자치위원회 특색사업과 연계하여 진행된 것으로, 봄철 화단 꽃길조성에 이어 가을철 국화식재와 함께 삼죽농협에서 덕산공단까지 500m에 대한 인도변 제초작업을 동시에 실시하여 추석명절을 앞두고 쾌적한 거리환경 조성에 앞장섰다.

윤성근 삼죽면장은 “최근 코로나19의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 속에서도 솔선해서 추석맞이 시가지변 꽃길조성과 환경정화에 동참해 준 행복마을관리소 지킴이와 주민자치위원께 감사드린다” 며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마스크 쓰기 등 방역수칙을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You may also read!

평택 송탄시장, 6월 28일부터 송탄시장 구이축제 개최

평택 송탄시장, 6월 28일부터 송탄시장 구이축제 개최 행사 구간 확대 및 구간별로 달라지는 이색테마 선보여 평택 송탄시장(회장 이재호)은 오는

Read More...

“109회 전국대화모임 in 안성” 행사 개최

  – 전국의 마을만들기 고수들, 안성에서 1박2일 – – 100여명 마을실무자?활동가 용설호 문화마을에서 즐거운 만남 – “전국의 마을만들기 전문가들이 안성에 모였으니, 안성 마을들도 또 다른 도약을 하겠네요!” “새롭게 떠오르는 안성의 마을사업을 듣고 보고나서, 배운 것을 우리 마을을 통해 새롭게 도전을 하려고 합니다!” 안성시 마을공동체 네트워크 「안성맞춤이음길」(공동대표 김용한)와 안성시 시민활동통합지원단이 함께 준비하여 6월14일부터 15일까지 1박2일간 전국 규모의 행사인 “109회 마을만들기 전국네트워크 대화모임 in 안성”을 유치해 성공적으로 마쳤다. 전국의 마을만들기 마을들이 힘을 모아 결성한 마을만들기 전국네트워크는 매월 전국의 마을만들기 현장을 찾아가 대화모임 행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안성시는 이번이 첫 유치이다. ‘마을공동체 네트워크의 새로운 시작, 안성을 말하다’라는 주제로 6월14일 오후 2시부터 시작한 이번 행사에는 경기도 여러 시군을 비롯해 강원과 영호남, 충청 지역 등에서 참석으며, 전국의 마을 활동가, 전문가들 100여명이 1박 2일간 사례발표와 자유토론 등을 가지며 즐겁고 알찬 시간을 가졌다. 이들은 전국적으로 새로운 마을만들기의 핫 플레이스로 떠오르고 있는 안성의 다양한 사업과 마을활동가들의 경험을 토대로 새로운 도전을 다짐하기도 했다. 주요행사로 미양면 진촌리마을?삼죽면 강촌마을?보개면 복평마을 등 6개 마을공동체 소개, 사례발표 및 주요 활동을 소개하였으며, 이어진 시간에는 학습공동체 그림책콘서트의 ‘나도 가끔 엄마가 필요하다’는 공연도 펼쳐졌다. 또한, ‘새길을 만들다, 안성맞춤 이음길’이라는 토크쇼에서는 윤종군 국회의원과 김용한 공동대표, 정운길 시민활동통합지원단 단장이 안성의 마을만들기와 네트워크 활성화 등을 심도있게 논의하기도 했다. 김용한 이음길 공동대표는 “안성에서 처음 진행한 대화모임을 통해 새로운 마을만들기의 내일을 기대할 수 있었다”며 “행사를 준비한 시민활동통합지원단, 이음길 실무자에게 감사의 말을 전하고, 물심양면으로 도움을 준 김보라 안성시장에게도 뜨거운 박수를 보낸다”고 말했다. 마을만들기지방정부협의회 부회장을 맡고 있기도 한 김보라 안성시장은 학창시절 경험부터 정치인이 된 이후까지 지니고 있는 자신의 공동체에 대한 철학과 마을공동체의 중요성에 대해 역설한 뒤, 청중들과 함께 ‘마을댄스 다다다’에 동참하기도 했다. 또한, “마을만들기라는 것이 주민이 주인이 되어 사람이 살고 싶은 마을을 만드는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이음길과 전국 마을만들기 네트워크, 시민활동통합지원단이 힘을 모아 안성이 전국에서 가장 모범적인 공동체 모델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마을만들기전국네트워크 노영권 공동대표가 진행한 토크쇼에서는, 윤종군 국회의원은 “‘마을기본법’ 제정에 적극 동참해서 꼭 법이 통과되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행사에 참가한 마을활동가들은 전국 마을만들기 사례를 공유하고, 서로의 경험을 나누는 등 소중한 시간을 가진 후 용설호 문화마을, 박두진 문학관, 안성맞춤 랜드 등을 찾아 안성을 알아보는 시간을 갖기도 했다. 한편, 마을네트워크는 다음달 ‘110회 전국대화모임 in 태백’에서 다시 만날 것을 약속하며 행사를 마무리 하였다. 안성맞춤이음길은 안성시에서 마을공동체 사업이나 활동을 하고 있는 마을 리더들과 활동가, 주민들의 네트워크 조직으로 2023년 2월에 창립한 새내기 네트워크 조직이다. 주로 이마을 저마을로 꼬리에 꼬리를 물고 이어 달리는 마을모임을 기본으로 이번에 창간한 “안성맞춤이음길” 신문발간, 선진지 견학 등 다양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오경섭 기자

Read More...

고부가 해외관광객 서울 유치 위한 ‘커넥션스 럭셔리 서울 2024’ 개최 – 6.23.(일)~26.(수), 미국, 영국, 브라질 등 15개국 럭셔리 관광

Read More...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