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전기울타리 등 야생동물 피해 예방 시설 지원

In 용인

용인시, 전기울타리 등 야생동물 피해 예방 시설 지원

용인시가 멧돼지와 고라니 등 야생동물로 인한 관내 농가의 농작물 피해를 막기 위해 예방시설 설치를 지원한다고 18일 밝혔다.

예방시설은 전기울타리, 철망울타리, 방조망, 경음기 등으로 피해예방시설 설치비 총액의 60%까지 시가 지원한다. 농가당 최대 1000만원까지 지원이 가능하다.

신청 대상은 용인시에서 경작 중인 농업인 또는 임업인으로, 시 홈페이지 고시·공고에서 신청서를 내려받아 작성한 후 시청 환경과로 방문하거나 우편으로 접수하면 된다.

접수 기간은 오는 21일부터 다음달 7일까지다.

시는 피해 예방을 위해 자구책을 마련한 농가, 매년 반복해서 피해가 발생하는 지역, 과수나 화훼 등 특용작물 재배지역, 멸종위기종으로 인한 피해 발생 농가를 우선 선정할 방침이다.

단, 불법으로 농작물을 경작하거나 농림축산식품부의 FTA 기금 등으로 피해예방시설비를 지원받은 농가는 지원대상에서 제외한다.

자세한 내용은 시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환경과(031-324-2247)로 전화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야생동물로 인한 피해를 예방할 수 있도록 많은 신청을 기대한다”며 “농업인들에게 실질적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지원책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해에도 7개 농가에 전기울타리 등 설치에 2100만원을 지원한 바 있다.

오경섭 기자

You may also read!

용인특례시, 다음 달 4일‘용인시 경관계획 재정비(안)’주민 공청회

– 시청 에이스홀서 오후 3시~5시…2035년 목표로 시의 경관관리 계획과 미래상 담아 – – 경관 권역 재설정 하고 가이드라인 제시…

Read More...

안성시, 2024년 여성 1인가구 안심패키지 지원사업 대상자 모집

안성시는 오는 6월 17일부터 ‘여성 1인가구 안심패키지 지원사업’ 대상자 103가구를 모집한다. 안심패키지는 스마트 도어벨, 스마트 문열림센서, 현관문 이중잠금장치, 창문 잠금장치, 송장지우개 5종으로 무료 제공된다. 신청대상은 안성시에 주민등록을 둔 실제 거주 여성 1인가구와 미성년자녀가 있는 여성 1인가구로 2023년도 사업수혜자는 신청할 수 없으며 사업량 초과 시 우선순위자선정 후 일반신청자는 선착순 선정된다. 우선순위자는 1순위 스토킹・주거침입 등 여성 대상 범죄 피해 여성이고 2순위 기초생활수급자・차상위계층이며 3순위 임대차 거주자이다. 신청방법은 경기민원24(https://gg24.gg.go.kr) 사이트 또는 공고문 내에 기재된 담당자 이메일로 신청할 수 있으며, 온라인 신청이 곤란한 경우에는 안성시청 사회복지과 또는 주소지 읍・면・동사무소에 방문하여 신청하면 된다. 신청서류는 여성1인가구 안심패키지 지원신청서, 개인정보 제공 활용동의서, 주민등록등본이며 우선순위 해당자의 경우 해당 증빙서류를 첨부하여 신청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안성시청 홈페이지 고시/공고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안성시 관계자는 “여성1인가구 여성안심패키지를 지원하여 범죄예방 및 여성의 안전한 일상을 돕기 위한 사회안전망 조성이 이루어 지기를 바란다“ 라고 말했다. 오경섭 기자

Read More...

영등포구, 교통사고 10% 줄인다…‘교통안전 시행계획’ 본격 시행

– 교통사고 저감 등 안전한 교통 환경 구축 위해 4개 분야, 23개 세부사업 추진 – 안전운전 불이행으로 인한 어린이·청소년

Read More...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