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특례시 공공도서관, 책 18만권 늘려 시민 ‘book돋움’

In 용인

– 올해 19곳에 26억원 투입 ‘독서인프라 르네상스’…디지털콘텐츠도 강화 –

용인특례시(시장 이상일)가 올해 공공도서관 19곳에 26억5834만원을 투입해 장서 18만권을 확충한다.

시는 시민들에게 수준 높은 독서 기회를 제공하고 폭넓은 도서관 인프라를 조성하기 위해 이같이 큰 예산을 투입키로 했다. 지난해에도 경기도 31개 시·군 중에서 가장 많은 도서구입비(25억원)를 확보한 바 있다.

새로 들이는 장서의 주제와 구성은 시민의 선택에 맡긴다.

시민들이 지정된 서점에서 원하는 새 책을 골라 즉시 도서관 장서로 등록, 대여하는 ‘희망도서 바로대출제’와 시민의 요청을 반영해 도서관 장서로 구비하는 ‘비치희망도서제’ 운영 등 시민 수요를 반영한 도서 구입에 전체 예산의 55%인 14억원을 배정했다.

아동 전집과 해외원서, 예술?과학 등 주제별로 부족한 장서는 사서가 별도의 구입 목록을 꾸린다.

지역서점 우선구매로 도서 확충과 지역 서점 활성화 등 두 마리 토끼를 잡는다. 시민과 사서가 고른 책은 도서관과 우선 구매 협약을 맺은 지역 서점 21곳에서 구입한다. 대형서점과의 경쟁에서 밀려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지역 서점 활성화를 위한 전략이다.

이와 별개로 장애인을 위한 점자책 등 장애인대체자료와 어르신을 배려한 큰 글씨책을 확충해 지식정보 취약계층의 정보 격차를 해소할 계획이다.

디지털 콘텐츠에 대한 수요 증가세를 반영해 오디오북과 전자책 등 전자자료를 확충하고 DVD, 음반 등 비도서 자료도 추가해나갈 방침이다.

시가 지난해 11월 시민 1416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에서 1274명이 ‘장서에 대해 만족한다’고 답변했다. 만족률은 87.1%로 전년 동기 대비 2.4% 상승한 수치다.

시는 경기도 내 31개 시군 가운데 두 번째로 많은 257만8859권의 장서를 보유하고 있다. 일반도서는 148만권, 아동도서는 102만권, 전자책과 오디오북 등 비도서 자료는 7만권이 있다.

이 시장은 “시민의 요구와 시대적 흐름을 반영한 양질의 장서를 확충해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수준 높은 공공도서관 서비스를 제공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오경섭 기자

You may also read!

용인특례시, 친환경 물순환도시 위한 로드맵 세운다

– 지역 특성 반영한 통합 물관리 계획…경기연구원에 위탁해 2025년 6월까지 수립 – 용인특례시(시장 이상일)가 안정적인 용수 공급과 건강한 물

Read More...

안성시, ‘2040년 안성 도시기본계획 수립’ 시민계획단 공개모집

안성시는 ‘2040년 안성 도시기본계획 수립’을 위한 시민계획단을 공개모집한다고 밝혔다. 모집분야는 경제산업ㆍ교통, 교육ㆍ복지, 문화관광ㆍ안전, 도시ㆍ환경 총 4개 분야로 구성되며, 모집인원은 50명 내외로 무보수 명예직으로 활동하게 되며 관내 사업장 근무자와 대학생 등을 포함한 안성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시민계획단은 ‘2040년 안성 도시기본계획’의 수립 과정에 직접 참여해 안성시의 미래상, 실천전략 수립 등에 대한 계획 및 아이디어를 제시하게 되며, 2023년 3월 9일부터 30일까지 매주 목요일 총 4회에 걸쳐 활동하게 된다. 참여를 원하는 시민은 안성시청 홈페이지에서 신청서를 내려받아 작성한 뒤 2023년 2월 20일(월)까지 우편, 팩스, 이메일 등으로 신청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미래 20년을 내다보는 2040년 안성 도시기본계획 수립에 시민분들의 관심과 참여가 필요하다”며 “안성시의 지속가능한 발전과 실현을 위해 시민계획단에 많은 참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오경섭 기자

Read More...

건강도 챙기고 노후도 즐기고…영등포구, ‘백세건강 어르신 일자리’311명 추가 모집

건강도 챙기고 노후도 즐기고…영등포구, ‘백세건강 어르신 일자리’311명 추가 모집 – 2월 10일까지…5개 수행기관, 11개 사업단에서 311명 추가 모집 –

Read More...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