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특례시, 민선8기 공약사업 92% 정상추진 중

In 경기, 경기, 용인

1-2.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이 8월 29일 삼가2지구 민간임대주택 현장을 찾아 대체도로 조성 부지를 점검하고 있다.JPG1-3. 2022년 9월 고기교 주변 교통개선을 위한 업무협약(왼쪽부터 강웅철 도의원_정춘숙 국회의원_ 이상일 용인시장_ 김동연 경기도지사_ 신상진 성남시장_ 안철수 국회의원).jpg1-4. 11월 22일 지방도 315호선 지하차도 공사현장을 직접 방문한 이상일 용인특례시장.jpg

– 2023년 12월 말 기준, 212개 공약사업 중 61건 완료, 134건 순항 중 –

– 첨단 시스템 반도체 국가산단 유치, 반도체 국가첨단전략산업 특화단지 지정, 반도체 특화 신도시 조성 등 공약 외 초대형 성과도 많아 –

 

용인특례시(시장 이상일)는 지난해 7월 1일 이상일 시장 취임 이후 2023년 12월 27일까지 212건의 공약사업 가운데 61건(29%)을 완료했으며 정상 추진 중인 사업은 134건(63%)으로 전체 사업 중 92%가 정상적으로 진행되고 있다고 28일 밝혔다.

 

시는 이상일 시장의 공약에는 포함되지 않았으나 이동·남사읍 첨단시스템반도체 국가산업단지 조성, 국가첨단전략산업 특화단지 지정(국가산단, 원삼면 용인반도체클러스터, 삼성전자 기흥캠퍼스 등 세 곳), 이동읍 반도체 특화 신도시 조성, 지방도 315호선 지하차도 건설 등 초대형 성과들도 많아 민선8기 1년 6개월의 실제 성과는 공약 이행률로 계량되는 숫자보다 훨씬 크다고 강조했다.

 

시의 사업 시행이 확정된 공약들 가운데 굵직한 것은 플랫폼시티 개발이익 용인 재투자, 힐스테이트(삼가2지구) 진입도로 문제 해결, 국토교통부 공모 선정을 통한 중앙동(중앙시장) 도시재생 사업 활성화, 동천동 고기교 문제 해법 도출 등이 꼽혔다.

 

시는 올해 플랫폼시티 개발이익금 전액이 용인에 재투자 될 수 있도록 내용을 명문화하여 경기도ㆍ경기주택도시공사(GH)와 기본협약을 체결했다. 시는 또 국민권익위원회 협의, 시정조정위원회 회의 등을 거쳐 힐스테이트(삼가2지구) 진·출입을 위한 대체도로를 인근 역북2근린공원 내에 설치하기로 하고, 내년 말에 도로공사를 마무리해 2025년에 입주희망자들이 입주하도록 할 계획이다.

 

중앙동(중앙시장) 일대 도시재생 사업의 경우 시는 민선 7기의 전(前) 시장 시절 실패했던 경험을 면밀히 검토해 중앙시장을 비롯한 중앙동만의 차별화된 전략을 마련하고, 이상일 시장이 직접 국토교통부에 적극 설명하는 등 심혈을 기울여 2022년 12월 이 지역이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인 지역특화·스마트재생사업 대상지로 선정되는 쾌거를 거뒀다.

 

시는 오랜 기간 성남시와의 입장 차이로 민선7기 때도 해결책을 찾지 못했던 고기교 문제도 민선8기 이상일 시장 취임 이후 민선8기 성남시정을 맡은 신상진 시장과 긴밀한 논의 끝에 해법을 찾았다.

 

시는 만성적인 교통체증을 일으키는 고기교를 확장하고 주변도로를 확충하는 작업을 성남시, 경기도와 협의해 진행할 계획이다.

 

시는 최근 마땅한 휴게공간이 없어 특히 궂은 날씨에 고생을 하던 이동노동자들이 편안하게 쉴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하겠다는 이 시장의 공약도 지켰다. 지난 15일 택배나 배달 노동자, 대리기사 등 이동노동자를 위한 쉼터를 수지구 죽전동 분당선 죽전역 인근에 설치한 것이다.

 

이상일 시장은 “민선8기 출범 이후 시의 발전을 위해 모든 공직자들이 힘과 지혜를 모은 결과 212개 공약사업 중 92%가 정상적으로 진행되고 있다”며 “민선8기 용인특례시의 공약은 경기도에서 두 번째로 많은 것으로 나타났는데, 시가 난제에 해당하는 것들에 대한 해법도 조기에 도출해 공약 이행에 있어서 도내에서 모범을 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이 시장은 “현재 추진 중인 공약사업들을 충실히 진행해 시민 삶의 질을 높이도록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 시장은 “지난해 시장 선거 때 제시한 공약이 아닌 이동ㆍ남사읍 첨단시스템 반도체 국가산업단지 조성, 이동읍 반도체 특화 신도시 조성, 반도체 국가첨단전략산업 특화단지 지정, 전국 시ㆍ군 최초의 국제반도체장비재료협회(SEMI) 가입 등의 성과는 용인을 글로벌 반도체 중심도시로 도약시킬 획기적인 것이고, 높이뛰기 우상혁 선수 영입과 박세리 감독의 스포츠 발전을 위한 용인 투자 결정은 용인의 도시 브랜드 가치를 높이는 것”이라며 “시가 시장의 공약 실현에 있어서 성공적인 성과를 내고 있는 것과 동시에 공약으로 시민에게 약속하지 않았음에도 시의 발전, 시의 이미지 고양에 큰 영향을 주는 크나큰 결실을 잇달아 거두고 있어서 시장으로서 큰 보람을 느낀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지난 12월 7일 시청 영상회의실에서 민선8기 공약사업 시민평가단 전체 회의를 열어 도시건설, 교육문화, 경제환경, 행정복지 등 4개 분과별 공약에 대한 이행 실적을 점검하고 각 분과가 선정한 주요 사업 현장을 방문해 진행 상황을 확인했다.

 

시는 2023년 하반기 공약사업 이행 실적 점검을 이달 말까지 마무리하고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할 방침이다.

오경섭 기자

You may also read!

평택 송탄시장, 6월 28일부터 송탄시장 구이축제 개최

평택 송탄시장, 6월 28일부터 송탄시장 구이축제 개최 행사 구간 확대 및 구간별로 달라지는 이색테마 선보여 평택 송탄시장(회장 이재호)은 오는

Read More...

“109회 전국대화모임 in 안성” 행사 개최

  – 전국의 마을만들기 고수들, 안성에서 1박2일 – – 100여명 마을실무자?활동가 용설호 문화마을에서 즐거운 만남 – “전국의 마을만들기 전문가들이 안성에 모였으니, 안성 마을들도 또 다른 도약을 하겠네요!” “새롭게 떠오르는 안성의 마을사업을 듣고 보고나서, 배운 것을 우리 마을을 통해 새롭게 도전을 하려고 합니다!” 안성시 마을공동체 네트워크 「안성맞춤이음길」(공동대표 김용한)와 안성시 시민활동통합지원단이 함께 준비하여 6월14일부터 15일까지 1박2일간 전국 규모의 행사인 “109회 마을만들기 전국네트워크 대화모임 in 안성”을 유치해 성공적으로 마쳤다. 전국의 마을만들기 마을들이 힘을 모아 결성한 마을만들기 전국네트워크는 매월 전국의 마을만들기 현장을 찾아가 대화모임 행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안성시는 이번이 첫 유치이다. ‘마을공동체 네트워크의 새로운 시작, 안성을 말하다’라는 주제로 6월14일 오후 2시부터 시작한 이번 행사에는 경기도 여러 시군을 비롯해 강원과 영호남, 충청 지역 등에서 참석으며, 전국의 마을 활동가, 전문가들 100여명이 1박 2일간 사례발표와 자유토론 등을 가지며 즐겁고 알찬 시간을 가졌다. 이들은 전국적으로 새로운 마을만들기의 핫 플레이스로 떠오르고 있는 안성의 다양한 사업과 마을활동가들의 경험을 토대로 새로운 도전을 다짐하기도 했다. 주요행사로 미양면 진촌리마을?삼죽면 강촌마을?보개면 복평마을 등 6개 마을공동체 소개, 사례발표 및 주요 활동을 소개하였으며, 이어진 시간에는 학습공동체 그림책콘서트의 ‘나도 가끔 엄마가 필요하다’는 공연도 펼쳐졌다. 또한, ‘새길을 만들다, 안성맞춤 이음길’이라는 토크쇼에서는 윤종군 국회의원과 김용한 공동대표, 정운길 시민활동통합지원단 단장이 안성의 마을만들기와 네트워크 활성화 등을 심도있게 논의하기도 했다. 김용한 이음길 공동대표는 “안성에서 처음 진행한 대화모임을 통해 새로운 마을만들기의 내일을 기대할 수 있었다”며 “행사를 준비한 시민활동통합지원단, 이음길 실무자에게 감사의 말을 전하고, 물심양면으로 도움을 준 김보라 안성시장에게도 뜨거운 박수를 보낸다”고 말했다. 마을만들기지방정부협의회 부회장을 맡고 있기도 한 김보라 안성시장은 학창시절 경험부터 정치인이 된 이후까지 지니고 있는 자신의 공동체에 대한 철학과 마을공동체의 중요성에 대해 역설한 뒤, 청중들과 함께 ‘마을댄스 다다다’에 동참하기도 했다. 또한, “마을만들기라는 것이 주민이 주인이 되어 사람이 살고 싶은 마을을 만드는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이음길과 전국 마을만들기 네트워크, 시민활동통합지원단이 힘을 모아 안성이 전국에서 가장 모범적인 공동체 모델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마을만들기전국네트워크 노영권 공동대표가 진행한 토크쇼에서는, 윤종군 국회의원은 “‘마을기본법’ 제정에 적극 동참해서 꼭 법이 통과되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행사에 참가한 마을활동가들은 전국 마을만들기 사례를 공유하고, 서로의 경험을 나누는 등 소중한 시간을 가진 후 용설호 문화마을, 박두진 문학관, 안성맞춤 랜드 등을 찾아 안성을 알아보는 시간을 갖기도 했다. 한편, 마을네트워크는 다음달 ‘110회 전국대화모임 in 태백’에서 다시 만날 것을 약속하며 행사를 마무리 하였다. 안성맞춤이음길은 안성시에서 마을공동체 사업이나 활동을 하고 있는 마을 리더들과 활동가, 주민들의 네트워크 조직으로 2023년 2월에 창립한 새내기 네트워크 조직이다. 주로 이마을 저마을로 꼬리에 꼬리를 물고 이어 달리는 마을모임을 기본으로 이번에 창간한 “안성맞춤이음길” 신문발간, 선진지 견학 등 다양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오경섭 기자

Read More...

고부가 해외관광객 서울 유치 위한 ‘커넥션스 럭셔리 서울 2024’ 개최 – 6.23.(일)~26.(수), 미국, 영국, 브라질 등 15개국 럭셔리 관광

Read More...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