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농업부산물 파쇄 시범사업 추진

In 사회

안성시는 농업인에 대한 농업부산물 처리비용 절감과 불법소각 행위 억제 및 미세먼지 발생량을 감축하고자 ‘농업부산물 파쇄 사업’을 시행한다고 26일 밝혔다.

그동안 농업활동을 통해 발생하는 고춧대, 깻대, 콩대 등 농업부산물은 처리방법의 한계로 주로 노천소각에 의존해 왔다.

농업부산물 불법소각으로 인해 주변 화재발생 위험이 높고 미세먼지발생으로 대기오염을 유발하여 대책마련이 지속적으로 요구되었다. 또한, 농업부산물은 폐기물로써 폐기물처리시설이 아닌 곳에서 소각할 경우 100만원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이에 시에서는 농업부산물 처리비용 절감 및 불법소각행위 방지, 미세먼지 저감 등을 위해 부산물을 경작지 내에서 파쇄 처리하는 농업부산물 파쇄 시범사업을 추진한다.

본 사업은 10월부터 12월까지 읍.면.동별 운영기간을 지정하여 추진할 예정이며, 파쇄사업 지원대상자는 주택가 주변 소규모 경작지로, 농업부산물량이 5톤 미만일 경우 신청할 수 있다.

농업부산물 파쇄를 원하는 농가는 해당 읍.면.동에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추진 결과에 따라 향후 사업규모 등을 결정하여 지속적으로 추진할 방침이다”며 “농업부산물 파쇄사업을 통하여 불법소각을 예방하고 미세먼지 감축에 기여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You may also read!

용인특례시, 입주 막힌 ‘삼가2지구 민간임대’ 해법 길 찾았다

– 사업시행자·국민권익위와 함께‘대체 출입로’조정서 체결…역북2근린공원에 길 내기로 – “서민 불편주는 묵은 난제 반드시 해결” 이상일 특례시장 의지담긴 ‘적극행정의 힘’

Read More...

안성시, 찾아가는 지방보조금 감사교육 실시

안성시는 지난 25일 보조사업의 투명하고 건전한 운영을 위하여 보조사업 담당공무원 40여명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지방보조금 감사교육을 실시했다. 이날 교육은 2023년 지방보조금 자체감사 이후 농업기술센터 수감부서를 방문하여 감사 지적사항의 재발방지와 실효성을 제고하고, 보조사업 운영 컨설팅을 위하여 마련했다. 교육내용으로「지방보조금법」등에 따른 보조금 예산집행, 중요재산관리 등 감사 지적사례와 보조사업 운영 유의사항, 부정청구에 대한 제재부가금, 지방보조사업자 실적보고 제출 기한 지연 시 보조금 삭감사항 등 관련법령 강화사항 안내와 질의응답 시간을 가졌다. 또한 시는 이에 앞서 22일 안성시 공익활동지원센터 마을공동체 보조사업담당자 및 보조사업자를 대상으로 감사지적사항 등에 대한 교육을 추진하였다. 시 관계자는 “보조사업 운영과 집행에 대한 지속적인 직무교육 마련으로 업무 담당자의 역량을 강화하고, 보조사업 관련 수시 사전 컨설팅 추진으로 체계적인 사업 운영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오경섭 기자

Read More...

건축전문가 직접 나선다…영등포구, 중·대형 건축물 870개소 점검

– 올해부터 중·대형 건축물 870개소 대상, 구조변경 등 안전 점검 실시 – 서울 서남권에서 최초 도입, 임기 1년 건축지도원

Read More...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