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내외국인 함께하는‘사랑의 옷 무료나눔’열려

In 용인

내외국인 함께하는‘사랑의 옷 무료나눔’열려 2

내외국인 함께하는‘사랑의 옷 무료나눔’열려 3

내외국인 함께하는‘사랑의 옷 무료나눔’열려
– 백군기 용인시장 “더불어 사는 아름다운 지역사회 만들기 위해 더욱 힘쓸 것”-

용인시 다문화가족과 외국인근로자를 위한 특별한 행사가 열렸다.

지난 29일 용인시실내체육관 앞에서 개최된‘사랑의 옷 무료나눔’이 바로 그것.

이번 행사는 다문화가족 및 외국인근로자에게 옷, 가방, 신발 등 약 500여 점을 무료로 나눠주기 위해 용인시새마을부녀회(회장 김길자)가 마련했다.

옷가지 등은 지난 4월부터 35개 읍면동 새마을부녀회 회원들이 모은 25t(250만 원 상당)의 헌 옷 중 깨끗한 것을 선별하고 수선해 준비했다.
김길자 회장은 “주민분들이 동참해 주셔서 좋은 옷가지들이 많이 모였다”며 “필요한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날 행사에는 백군기 용인시장도 방문해 뜻깊은 행사를 열어준 관계자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하고 행사장에 방문한 다문화가족, 외국인근로자와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백 시장은 “각 읍면동에서 정성껏 모은 헌 옷이 새 옷으로 탈바꿈해 관내 다문화가족 및 외국인근로자들에게 전달돼 기쁘다”면서 “외국인과 내국인이 함께 더불어 사는 아름다운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해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용인시새마을부녀회는 ‘생명살림운동’의 일환으로 매년 상·하반기 헌 옷 모으기, 사랑의 옷 무료 나눔 등으로 자원 재활용 및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오경섭 기자

You may also read!

용인특례시, 다음 달 4일‘용인시 경관계획 재정비(안)’주민 공청회

– 시청 에이스홀서 오후 3시~5시…2035년 목표로 시의 경관관리 계획과 미래상 담아 – – 경관 권역 재설정 하고 가이드라인 제시…

Read More...

안성시, 2024년 여성 1인가구 안심패키지 지원사업 대상자 모집

안성시는 오는 6월 17일부터 ‘여성 1인가구 안심패키지 지원사업’ 대상자 103가구를 모집한다. 안심패키지는 스마트 도어벨, 스마트 문열림센서, 현관문 이중잠금장치, 창문 잠금장치, 송장지우개 5종으로 무료 제공된다. 신청대상은 안성시에 주민등록을 둔 실제 거주 여성 1인가구와 미성년자녀가 있는 여성 1인가구로 2023년도 사업수혜자는 신청할 수 없으며 사업량 초과 시 우선순위자선정 후 일반신청자는 선착순 선정된다. 우선순위자는 1순위 스토킹・주거침입 등 여성 대상 범죄 피해 여성이고 2순위 기초생활수급자・차상위계층이며 3순위 임대차 거주자이다. 신청방법은 경기민원24(https://gg24.gg.go.kr) 사이트 또는 공고문 내에 기재된 담당자 이메일로 신청할 수 있으며, 온라인 신청이 곤란한 경우에는 안성시청 사회복지과 또는 주소지 읍・면・동사무소에 방문하여 신청하면 된다. 신청서류는 여성1인가구 안심패키지 지원신청서, 개인정보 제공 활용동의서, 주민등록등본이며 우선순위 해당자의 경우 해당 증빙서류를 첨부하여 신청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안성시청 홈페이지 고시/공고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안성시 관계자는 “여성1인가구 여성안심패키지를 지원하여 범죄예방 및 여성의 안전한 일상을 돕기 위한 사회안전망 조성이 이루어 지기를 바란다“ 라고 말했다. 오경섭 기자

Read More...

영등포구, 교통사고 10% 줄인다…‘교통안전 시행계획’ 본격 시행

– 교통사고 저감 등 안전한 교통 환경 구축 위해 4개 분야, 23개 세부사업 추진 – 안전운전 불이행으로 인한 어린이·청소년

Read More...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