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립 배다리도서관, 길위의 인문학 「평택을 기억하다 기록하다」 운영

In 평택

 

평택시립 배다리도서관, 길위의 인문학 「평택을 기억하다 기록하다」 운영

평택시(시장 정장선) 도서관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도서관협회가 주관한 2021년 길위의 인문학 공모사업 지원관으로 선정돼 오는 6월2일부터 구술생애사업 「평택을 기억하다 기록하다」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평택시의 구술생애사업은 2015년부터 운영되어 올해 일곱 번째이며, 도서관을 중심으로 개인의 역사가 마을의 역사가 되고 지역의 역사가 되는 아카이브 사업이다. 시민이 주체가 되어 시간속으로 사라져갈 개인의 삶과 지역의 역사를 <오성마을인물백과사전>이라는 모티브로 구술 기록화한다.

1차 <마을, 이야기가 되다> 프로그램은 오는 6월2일부터 8월4일까지 운영하며, <오성마을인물백과사전>을 모티브로 이나영 작가의 지도로 수필과 동화창작으로 이야기를 확장한다. 2차 <평택을 기억하다, 기록하다>는 기억수집가가 자유로운 주제로 부모님, 지인, 이웃 등을 인터뷰하고 구술, 녹취, 기록하는 마을기록가 양성과정으로 6월17일부터 9월16일까지 운영한다.

1, 2차 프로그램의 결과물은 「평택을 기억하다 기록하다 – 마을인물백과사전」으로 출간돼 「출판기념회」를 열고 지역사의 소중한 자료로 보존된다.

현재 2차 <평택을 기억하다, 기록하다>프로그램의 참여자를 모집하고 있으니 관심있는 시민은 도서관 홈페이지를 참고해 배다리도서관으로 전화(031-8024-5467) 또는 방문을 통해 접수하면 참여 가능하다.

7년 동안 꾸준히 지역민들과 함께 성장하고 있는 「평택을 기억하다 기록하다」 구술생애사업이 지역사 아카이브의 밑거름이 될 수 있도록 많은 시민들의 참여를 기대한다.

 

오경섭 기자

You may also read!

평택시 미래기술학교 반도체 공정장비 과정 교육생 모집

평택시 미래기술학교 반도체 공정장비 과정 교육생 모집 반도체 공정장비 실무 과정 운영 반도체 산업 취업 희망자에게 직무 경험 기회

Read More...

안성시, 사회적경제 ‘통통장터’ 25일 개최

안성시는 오는 5월 25일 공도 만정리유적공원에서 오후 3시부터 8시까지 ‘안성시 사회적경제 통통장터’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안성시 관내 (예비)사회적기업(8), (사회적)협동조합(6), (예비)창업팀(5), 공정무역협의회의 홍보와 판로지원을 위한 사회적경제기업들의 자사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사회적경제기업이란 빈부격차, 돌봄, 환경 등 사회문제를 해결하고 취약계층에게 안정적인 일자리를 제공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사회적가치를 실현하는 기업을 말한다. 행사부스는 사회적경제기업의 홍보, 체험, 판매부스로 운영되며 방문객들은 칠보체험과 미술체험, 달콤한 솜사탕과 팝콘, 시원한 커피와 에이드, 수제 빵과 쿠키, 반려동물 의류제품, 지역농산물 등 다양한 품목들을 구경하고 구매할 수 있다. 또한, 사회적경제 인식확산을 위해 사회적경제 OX 퀴즈, 공연(마술, 댄스, 음악), 포토존, 이벤트도 준비되어 있어 사회적경제기업 제품을 이벤트 선물로 증정할 계획이다. 안성시 시민활동통합지원단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사회적경제기업의 우수한 제품들이 지역사회에 널리 홍보되고 판매될 수 있는 계기가 되어 안성시민들에게 사회적경제를 알리는 좋은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오경섭 기자

Read More...

가까운 장터, 즐거운 상권…영등포구, 공동마케팅 행사 릴레이 개최

– 구민 물가 부담 완화, 전통시장 활성화 위해 ‘공동마케팅 행사’ 개최 – 선유도역 골목형 상점가, 전통시장 3개소 총 4개소에서

Read More...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