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우리동네 아동지킴이 위촉식 및 아동학대 예방교육 실시

In 용인

우리동네 아동지킴이 위촉식 및 아동학대 예방교육 실시
– 백군기 용인시장 “아이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든든한 안전망 돼 주길”-

용인시가 18일 용인시청 비전홀에서 ‘우리동네 아동지킴이 위촉식 및 아동학대 예방교육’을 진행했다.

이날 위촉식에는 백군기 용인시장을 비롯해 각 읍·면·동 아동지킴이 대표 등 40여 명이 참석했다.

총 480명 시민이 자발적으로 참여한 아동지킴이는 아동학대에 대한 인식 확산과 아동학대 발견 시 시민들의 신고를 유도하기 위해 용인시가 지난 5월부터 전국 지자체 최초로 운영하고 있다.

아동지킴이는 관내 곳곳에서 아동학대예방을 위한 홍보활동과 함께 아동학대 의심사례 및 위기아동 발견 시 112와 용인시에 신고하는 등 아동보호를 위한 안전망 역할을 하고 있다.

위촉식이 끝난 뒤에는 참석자들을 대상으로 아동학대법령과 유형, 사례, 신고 요령 등에 대한 아동학대 예방교육이 진행됐다.

백 시장은 위촉식에서 “아이들이 아동학대로부터 보호받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든든한 안전망이 돼 달라”며 “앞으로도 용인시의 보물인 아이들이 행복한 아동친화도시를 조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영석 기자

You may also read!

안성시 안성3.1운동기념관 제105주년 3.1절 맞아 시민과 함께하는 보훈 문화행사 성황리 개최

안성시(시장 김보라) 안성3.1운동기념관에서는 1일 제105주년 삼일절을 기념하여 보훈 문화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문화행사에는 김보라 시장과 이종우 광복회 안성시지회장을 비롯한 안정열 안성시의회의장, 관내 유관기관・보훈단체장과 시민 약 3,5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갑자기 찾아온 추위에도 많은 시민들이 태극기를 손에 들고 밝은 분위기로 행사에 참여했다. 올해 행사는 ‘시민과 함께하는 보훈문화 행사’라는 주제 아래 8개의 독립운동 특화 교육프로그램, 광복사 참배, 문화 공연 등으로 구성되어 진행했다. 김보라 시장은 광복사 참배 후 시민들과 만난 자리에서 “숭고한 독립운동의 역사가 후세들에게 잘 전해질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안성 독립운동 역사와 안성의 보훈 문화가 널리 확산 될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행사를 준비한 안성3.1운동기념관 담당자는 “앞으로도 시민과 함께하는 보훈 문화 행사를 많이 준비하겠다”며 “지역의 역사와 함께 언제든 편안하게 찾아올 수 있는 장소가 되겠다고 안성3.1운동기념관에 많은 관심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김영석 기자

Read More...

‘제42회 대한민국연극제 용인’ 명예대회장에 국민배우 이순재 선생 위촉

– 용인특례시, 지난 2일 포은아트홀에 연극제 사무국 열고 현판 제막식 개최- – 연극제 대회장인 이상일 시장, “이순재 선생님께서 명예대회장

Read More...

더욱더 커졌다…영등포구, 힘든 집안일 대신해 드립니다

– ‘서울형 가사서비스’ 작년 대비 지원 가구, 횟수 확대 – 임산부, 맞벌이, 다자녀 가정에 가사관리사가 방문…청소, 설거지, 세탁, 쓰레기

Read More...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