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공공버스’ 시 곳곳 누빈다…버스 준공영제 도입

In 용인

‘용인시 공공버스’ 시 곳곳 누빈다…버스 준공영제 도입 2

‘용인시 공공버스’ 시 곳곳 누빈다…버스 준공영제 도입 3

 

‘용인시 공공버스’ 시 곳곳 누빈다…버스 준공영제 도입
– ‘용인시 공공버스’ 시행식…광역버스·전철역 환승 연계 강화 등 시민 편의 개선 기대 –

용인시가 광역버스·전철역과의 환승 연계를 강화하고 교통 취약지역에 버스 노선을 신설하는 등 노선관리형 버스 준공영제를 전격 도입, ‘용인시 공공버스’가 본격 운행되고 있다.

노선관리형 준공영제 도입으로 시는 노선을 소유·관리해 교통 취약 지역에 대한 노선 신설 등 서비스를 강화할 수 있다. 운송업체에는 미리 운송비용을 산정해 준 후 수익 발생 여부에 따라 적자를 보전해 줄 수 있다.

11일 시에 따르면 지난 1일부터 관내 110개 노선에 165대의 용인시 공공버스 운행을 시작했다. 2차로 21개 노선에도 용인시 공공버스 운행을 확대할 계획이다.

시는 1차로 기존 97개 노선(마을버스48, 일반형 시내버스49)을 110개 준공영 노선(마을버스59, 일반형 시내버스51)으로 전환했다. 남사 한숲시티~용인시청을 잇는 24-3번 버스 등 165대가 용인시 공공버스로 전환돼 지난 1일부터 용인 시내를 누비고 있다.

용인시 공공버스에는 민영제 운영시 도입됐던 버스 옆면 상업광고를 제거한 용인 공공버스 디자인이 부착돼 있어 누구나 한눈에 알아볼 수 있다.

시는 2차 사업을 통해 추가로 21개의 노선을 준공영제로 확대 시행한다. 4개 노선(마을버스3, 일반형 시내버스1)을 신설하고, 7개 반납노선(마을버스3, 일반형 시내버스4)을 준공영제로 전환한다. 10개 노선(마을버스4, 일반형 시내버스6)은 증차한다.

시는 앞으로 노선조정, 반납되는 노선에 대한 증차 계획 등 중장기 전략 수립으로 안정적인 버스 준공영제를 유지해 나간다는 구상이다.

이와 함께 매년 4회 이상 실시하는 시민 암행평가단 ‘버스고고’의 평가 결과를 토대로 이용자 중심 버스 서비스 품질 향상에 나선다.

한편 시는 이날 기흥구 중동 버스공영차고지에서 백군기 용인시장, 김기준 용인시의회 의장, 이회수 경기교통공사 사장 직무대행 등이 참석한 가운데 ‘용인시 공공버스 시행식’을 열었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기념사를 통해 “용인시 공공버스는 시민들의 목소리를 즉각 반영하는 등 이용자 중심으로 전환하게 됐다”며 “시민 누구나 편리하고 쾌적하게 대중교통을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오경섭 기자

You may also read!

평택시, 정원박람회 통해 미래 녹색도시로 한 걸음 더!

평택시, 정원박람회 통해 미래 녹색도시로 한 걸음 더! 2025 경기정원문화박람회 개최지로 선정 내년 10월 중 평택시농업생태원에서 개최 “지역 정원문화

Read More...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마드리드 HIP 박람회 참관하고 박상훈 주스페인 대사와 환담

  – 유럽 등지의 700여개 기업 참가하는 박람회 주관사 NEBEXT 측 안내로 현장 살펴봐… 이 시장, “호텔ㆍ컨벤션 산업은 용인에도

Read More...

안전에 앞장서는 영등포구, 항측 판독 현장 점검 실시

– 항공사진 판독 결과, 불법 의심 건축물 5,610건 현장 점검 실시 – 점검을 통해 안전사고와 인명피해 예방 및 쾌적한

Read More...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