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몽골 우브스주와 계절근로자 도입 협약 체결

In 용인

용인시, 몽골 우브스주와 계절근로자 도입 협약 체결 2

용인시, 몽골 우브스주와 계절근로자 도입 협약 체결 3

용인시, 몽골 우브스주와 계절근로자 도입 협약 체결
– 농촌 일손 부족 현상 해결…외국인 계절근로자 30명 시 체류 추진 –

용인시는 29일 시청 영상회의실에서 몽골 우브스주와 외국인 계절근로자 도입을 위해 ‘농업분야 교류 협약’을 체결했다.

화상으로 진행된 이날 협약식엔 이희준 제1부시장, 김정원 일자리정책국장, 이종필 농업정책과장, 춘룬치메드 우브스 주지사, 에르덴톡토흐 개발정책국장 등 관계자 9명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시와 우브스주는 외국인 계절근로자 공동교류 프로그램을 지원하는 등 농업교류사업을 추진한다.

외국인 계절근로자 공동교류 프로그램은 관내 농번기 일손 부족 현상을 해소할 수 있도록 단기간(90일 또는 5개월) 외국인을 합법적으로 고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시는 지난 1월 사전 수요조사를 통해 관내 14개 농가에서 필요한 외국인 계절노동자 수를 파악했으며, 오는 6월부터 시범적으로 30명의 계절근로자가 입국해 용인 관내 농가에서 일을 하게 된다.

이희준 제1부시장은 “농촌인구가 점점 줄고 고령화됨에 따라 농가에선 일손 부족이 가장 큰 걱정거리일텐데 이런 협약을 맺게 돼 고무적이다”며 “우브스주와 다방면으로 교류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 같다”고 말했다.

김영석 기자

You may also read!

안성시의회 제221회 임시회 조례등심사특별위원회에 회부된 31개 안건 심사

조례안 등 31건의 안건중 27건 가결, 부결 1건, 보류 3건 안성시의회 조례등심사특별위원회(위원장 최호섭의원, 간사 정천식의원)는 2월 14일 1차 회의를

Read More...

㈜삼일레미콘, 안성시 작년에 이어 올해도 1,000만원 기부

안성시(시장 김보라)는 지난 16일 ㈜삼일레미콘에서 어려운 이웃을 위한 기부금 1,000만원을 전달받았다고 밝혔다. ㈜삼일레미콘은 대덕면에 소재한 레미콘 제조 및 도소매 업체로 2023년 연초에도 1,000만원을 기부한 바 있다. 전달식에 참석한 배강열 대표는 “지속적인 기부는 서로에 대한 신뢰속에서 이루어질 수 있다고 생각한다. 기부금이 꼭 필요한 대상자에게 투명하게 잘 전달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유태일 부시장은 “어려운 경제상황에도 작년에 이어 올해도 기부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도움이 필요한 대상자를 잘 발굴 선정하여 지원토록 하겠다.” 고 전했다. 전달받은 기부금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예치하여 저소득층을 위한 복지증진 사업에 쓰일 예정이다. 김영석 기자

Read More...

용인특례시, 수지구 상현동 전선지중화 사업 위한 ‘2024년 그린뉴딜사업’ 공모 선정

  – 2025년 수지구 상현초등학교 삼거리 700m 구간 전선지중화 사업 착공 예정 – 용인특례시(시장 이상일)는 수지구 상현초등학교 학생들의 통학로에

Read More...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