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특례시, ‘사랑의 열차’ 운행 37일만에 목표액 11억원 초과 달성

In 용인

용인특례시, ‘사랑의 열차’ 운행 37일만에 목표액 11억원 초과 달성 2

용인특례시, ‘사랑의 열차’ 운행 37일만에 목표액 11억원 초과 달성 4

– 총 629건 12억8955만원 모여…따뜻한 시민들의 ‘나눔특례시’ 명성 이어 –

용인특례시는 연말연시 이웃돕기 운동인 ‘사랑의 열차 이어달리기’ 운행을 시작한 지 37일 만에 당초 목표금액 11억원을 초과 달성했다고 8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지난 1월 6일 기준 모금액은 총 629건 12억8955만원으로 당초 목표액 11억원을 117.2% 초과 달성한 것으로 집계됐다.

모금에는 개인 183명, 기업 168사, 기관·단체 278곳 등이 참여했다. 성금은 393건 8억7637만원, 쌀·생필품·마스크 등의 물품이 236건 4억1351만원 상당 모였다.

가장 큰 금액을 기부한 곳은 천주교 수원교구 보라동 성당이다.

보라동 성당은 신자들이 ‘용인시민 200명에게 희망을’ 프로젝트를 기획해 사랑나눔 활동과 성당 카페 운영, 성물 판매, 희망 콘서트 등을 통해 모은 수익금 1억원을 기탁하며 뜻깊은 나눔을 실천했다.

이 성금은 조손가정, 다문화가정, 북한이탈주민, 홀로 어르신, 차상위 계층 등 관내 취약계층 200가구를 지원하는 데 사용됐다.

3년째 익명으로 나눔을 실천해온 한 어르신의 사연도 훈훈함을 더했다.

이 어르신은 지난 2020년부터 연말이면 예고도 없이 불쑥 시 복지정책과를 찾아와 20kg짜리 쌀 60~70포대씩을 기탁하고 있다.

신상은 밝히지 않고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 달라고만 하시는데 이번에는 지난 12월 22일 시 복지정책과를 방문해 쌀 20kg짜리 70포를 내려놓고 황급히 사라졌다.

시 관계자는 “경제 불황으로 기부 여건이 좋지 않은데도 연일 각계각층 시민들의 따뜻한 나눔이 이어지고 있어 너무 감사하고, 자랑스럽다”며 “남은 기간 더 많은 사랑이 모여 저소득 취약계층과 다양한 복지사업에 활용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용인특례시는 지난해 ‘사랑의 열차 이어달리기’를 시작한 이후 역대 최고 많은 금액인 22억6873만원을 모금하며 ‘나눔특례시’의 저력을 뽐냈다. 올해 사랑의 열차 이어달리기는 오는 2월 3일까지 시 곳곳에서 이어진다.

■ 시민들의 많은 사랑 감사드립니다.

지난 한 주간 시 곳곳에서 어려운 이웃을 돕는 나눔의 손길이 이어졌다.

처인구
▲ 중앙동 사랑회(회장 김현우(신기산업 대표)) 성금 500만원(중앙동)
▲ 법무법인 동천 성금 300만원(역북동)
▲ 점프스쿨 음악줄넘기 학원 라면 350개(역북동)
▲ 예수중심교회 라면 30박스(역북동)
▲ 주민 이레샤 랑카티스씨 세탁세제 20박스(역북동)

기흥구
▲ 고려대명문태권도(관장 김영태) 라면 1200개(사회복지과)
▲ 황토사우나(대표 김경지) 성금 60만원(신갈동)
▲ 주민 남상욱씨 성금 30만원(신갈동)
▲ 주민 김흥수씨 성금 100만원(신갈동)
▲ 동백1동 유관단체 성금 70만원(동백1동)
▲ 동백1동 통장협의회(위원장 진한용) 성금 50만원(동백1동)
▲ 동백1동 동백3통 주민일동 성금 70만원(동백1동)

김영석 기자

You may also read!

용인특례시, ‘2024 온 가족 다문화 축제 We are Family’ 개최

– 이상일 시장 “다른 모습을 이해하고 서로의 문화를 배운다면 훌륭한 생활공동체를 만들 수 있을 것” – – 14개 국가

Read More...

안성시보건소 치매안심센터, ‘2024 한마음 치매극복 걷기행사’ 성료

– 걷기행사와 더불어 다양한 주제의 체험부스 마련등으로 다양한 연령대의 이해와 공감 이끌어내 – 안성시보건소 치매안심센터는 지난 25일 안성농업인새벽시장에서 지역주민과 치매환자 가족 등 8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2024 한마음 치매극복 걷기행사’를 성황리에 마쳤다. 이번 행사는 치매예방에 좋은 ‘걷기’ 실천하며 치매 극복에 대한 공감대 형성과 치매 친화적 환경 조성을 위하여 마련되었으며, 사전접수와 현장접수를 통해 치매에 관심이 있는 지역주민이 다수 참여한 가운데 걷기행사와 함께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주제별 체험부스 운영, 치매예방 홍보, 각종 이벤트 등을 통해 치매에 대한 지역주민의 이해와 관심을 이끌어냈다. 특히, 치매극복선도단체인 자원봉사센터, 노인복지관, 종합사회복지관, 해병대전우회, 중앙어머니자율방범대, 여성단체협의회, 안성맞춤공무원봉사대 등 120여명의 자원봉사와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과 안성성모병원의 의료지원, 시설관리공단, 관내 대학 참여 등 여러 단체와 기관의 적극적인 참여와 지지를 바탕으로 한마음으로 치매극복을 기원하는 의미있는 행사로 치러졌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이번 치매극복 걷기행사를 통해 치매에 대한 두려움과 편견을 없애는 치매 친화적 도시 안성에 한 발짝 더 가까워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치매환자와 가족들이 외롭지 않도록 안심하고 지낼 수 있도록 치매안심도시 안성 만들기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워크온 애플리케이션 온라인 걷기행사에 참여자는 2,651명으로 치매와 더불어 살아갈 수 있는 치매친화적 사회적 공감대를 이끌어냈다. 오경섭 기자

Read More...

영등포구, 문화도시 거점공간 1호점 ‘문화라운지 따따따’ 개관

– 5.23. ‘문화라운지 따따따’ 개관…타임스퀘어 광장 내에 위치 – 주민, 지역 예술인 위한 문화활동의 장이자 소통 공간, 지역 기반의

Read More...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