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 바뀐 문래창작촌 기대…영등포구, 맞춤형 클린 프로젝트 추진

In 서울시, 영등포구

– 올해 9월, 문래창작촌 청소 관리 계획 수립, 본격적인 환경 정비 나서
– 쓰레기 배출 요령 홍보, 이동형 CCTV 설치, 단속원 집중 배치 등
– 지역 내 상습 민원 해결과 올바른 쓰레기 배출 문화 정착에 힘쓸 것

영등포구(구청장 최호권)가 상습적인 쓰레기 무단 투기를 막고 쾌적한 도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문래창작촌 맞춤형 클린 프로젝트’를 추진 중이라고 밝혔다.

문래동 2가에 위치한 문래창작촌은 영등포를 대표하는 문화의 거리로, 철공소와 예술, 맛집과 카페 등이 어우러진 특색 있는 지역이다.

하지만 문래창작촌이 주요 인기 관광지로 자리 잡으면서 관광객과 요식업 증가에 따른 각종 쓰레기 배출도 늘어 지역 사회의 문제가 되고 있다.

이에 구는 올해 9월 ‘문래창작촌 청소 관리 계획’을 수립하고 본격적인 환경 정비에 나선다. 구는 쓰레기 무단 투기 현황과 원인을 분석해 상습 민원 해결과 올바른 쓰레기 배출 문화 정착에 힘쓴다.

구는 문래창작촌 내 주택, 점포 등을 방문해 쓰레기 배출 홍보물과 단속 안내 공문을 전달한다. ▲배출 장소(내 집 앞, 내 점포 앞) ▲배출 시간(매일 20시~24시, 토요일 배출 금지) ▲배출 방법(생활 쓰레기, 음식물 쓰레기, 재활용품) 등 올바른 쓰레기 배출 요령을 자세히 안내한다.

또한 대로변에 있는 음식물 쓰레기 배출 용기를 음식점 앞으로 이동하고 올바른 배출을 계도한다. 음식물 침출수로 인해 오염된 보도는 고압 물 세척을 실시해 깨끗한 보행로를 조성한다.

아울러 이동형 CCTV, 쓰레기 배출 금지 배너 등을 설치하고, 수거업체가 적기에 쓰레기를 수거하도록 철저히 관리한다. 무단 투기 단속원도 집중 배치해 무단 투기 위반자를 강력하게 단속한다.

최호권 영등포구청장은 “문래창작촌은 다채로운 문화와 예술, 아기자기한 상점 등이 자리 잡은 활기 넘치는 영등포 대표 관광 명소이다”라며 “앞으로도 문래창작촌이 보다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을 수 있도록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김세길 기자

You may also read!

2023년 평택시 도시민 생활원예 교육

2023년 평택시 도시민 생활원예 교육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지난 4월부터 11월까지 2023년 도시민 생활원예 상․하반기 2개 과정을 운영하여 성공리에 마쳤다고

Read More...

용인특례시, 2023년 여성가족부 여성친화도시 선정

– 2013년 첫 지정 후 3번째 지정…양성평등 사회 위한 정책 인프라 강화 높게 평가 – – 지역사회 안전 위한

Read More...

”빛과 음악으로 광화문광장 물든다”…’2023 서울라이트 광화문’ 15일 개막

”빛과 음악으로 광화문광장 물든다”…’2023 서울라이트 광화문’ 15일 개막 – 서울시, ’23.12.15.~’24.1.21. 38일간 광화문광장 일대서 초대형 미디어파사드・빛축제 선보여 – ▴미디어파사드

Read More...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