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자리부터 복지까지 한 번에…영등포구,‘찾아가는 복지 상담 창구’운영

In 서울시, 영등포구

– 서울시 자치구 중 유일…구 소속 사회복지 전담인력 파견 근무
– 상담 창구를 통해 일자리 정보와 복지 서비스 ONE-STOP 제공
– 생애 주기별 맞춤형 정보 안내…복지 사각지대 발굴 및 지원 박차

영등포구(구청장 최호권)가 ‘내 일(JOB)과 함께하는 찾아가는 복지 상담 창구’ 운영을 통해 복지 사각지대 발굴 및 지원에 나선다고 밝혔다.

지난 2018년부터 실시한 찾아가는 복지 상담 창구는 구직 활동 중인 구민들을 대상으로 취업 훈련 등 구직 정보 안내를 비롯해 생애 주기별 복지 관련 서비스까지 한 번에 제공하는 사업이다.

구는 지난해 9월까지 해당 사업을 운영하여 생계 지원, 긴급복지 지원, 임대 주택 지원 등 243건의 복지 관련 상담을 진행했다. 또한, 복지 서비스 활용 방법, 복지 제도의 종류 및 기준 등의 내용으로 총 10회, 260여 명을 대상으로 교육을 진행하고, 복지 사각지대 추가 발굴 등을 위한 사례회의를 2차례 개최하였다.

특히, 현재 서울시 자치구 중 유일하게 서울남부 고용복지 플러스센터에 구 소속 사회복지 전담인력을 파견하고 있으며, 보다 전문적인 상담을 제공해 매회 꾸준한 성과를 내고 있다.

구는 매년 자체 발간하는 ‘생애 주기별 맞춤형 복지 서비스 제도 안내 책자’ 등을 활용해 상담을 진행한다. 또한, 실업 및 고용 위기 등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구민들을 사전 발굴하고 자립을 지원하는 등 예방적 복지 구현을 위해 상담 창구를 적극 운영할 방침이다.

상담 창구는 매주 월~금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되며, 서울남부 고용복지 플러스센터 1층에 마련되어 있다. 이용자들은 복지 및 구직 관련 상담 외에도 빚, 채무조정, 저금리 전환 상담 등 서민 금융 기초상담도 가능하다. 단, 센터에서는 상담만 진행하며, 복지 급여 등 각종 서비스 신청 및 접수는 동 주민센터 또는 영등포구청 담당 부서에서 가능하다.

실제로 구직상담을 위해 센터를 찾은 40대 주민은 “수당 지급이 종료되면 생계를 어떻게 이어나갈지 막막한 상황에 복지전용 상담 창구에서 지원 가능한 제도들을 안내받았다.”라며 “내가 대상자가 될 수 있을까 신청을 망설였는데, 상담을 통해 많은 정보를 얻고 심리적 안정감을 느꼈다.”라며 사업에 대한 만족감과 감사함을 전했다.

최호권 영등포구청장은 “고용과 복지 서비스를 연계해 이용자의 편의와 취약 계층의 자립을 지원하는데 힘쓰고 있다.”라며 “보다 전문적인 정보 제공을 위해 구 소속 상담 직원을 파견해 상담 창구를 운영 중이니, 구민분들의 많은 관심과 이용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김세길 기자

You may also read!

평택시, 시민정원사 양성교육 개강

평택시, 시민정원사 양성교육 개강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지난 4일 농업기술센터 농촌문화체험관에서 ‘제5기 평택시 시민정원사 양성교육과정’ 개강식을 진행했다. ​ 이날 개강식에는

Read More...

용인특례시, 도쿄일렉트론코리아·고영테크놀로지 등 유치

– 반도체 중심 도시 용인에 반도체 소재·부품·장비 기업 속속 이주 – – 세계 4대 장비업체 TEL코리아 원삼 R&D센터 건립…

Read More...

채용까지 껑충! 영등포구, 구직자 취‧창업 나선다

– 교육부터 취업까지 원스톱으로 지원하는 ‘취업교육 과정’ 운영 – 4~5월 요양보호사, 일반경비, 조경기능사 과정 운영…법정교육과 실제 현장 구현한 실습

Read More...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