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2021년 지역특화농업으로 31개 사업에 194억원 지원

In 미분류

선택형 맞춤농정 사업으로 화훼, 사과, 인삼, 부추 등 15개 품목 집중 지원

경기도청 전경.

경기도는 올해 선택형 맞춤농정 사업으로 14개 시군 31개 세부사업에 194억원을 지원한다.

선택형 맞춤농정 사업은 지역 특성에 맞는 특화품목을 지원해 경기 농산물 경쟁력을 강화하고 고부가가치를 실현하는 사업이다. 올해는 화훼, 배, 사과, 포도, 인삼, 부추, 쌀, 아스파라거스, 김치, 시설채소 등 15개 품목에 대해 중점적으로 지원한다.

시군별 사업과 지원액은 용인시 1개 사업 9억원, 화성 1개 8억원, 평택 3개 13억원, 김포 2개 5억원, 이천 3개 1억원, 남양주 2개 16억원, 파주 2개 9억원, 광주 2개 22억원, 양주 2개 21억원, 포천 1개 7억원, 양평 3개 24억원, 여주 3개 34억원, 가평 3개 9억원, 연천 3개 16억원 등이다.

도는 지난해 7.~9월 신청접수 및 시군 심사, 11.~12월 도 현장검증 등을 통해 지역 특화품목과 특화가능성이 높은 품목을 대상으로 지원할 사업을 선정했다.

안동광 경기도 농정해양국장은 “올해 하반기에도 2022년도 선택형 맞춤농정사업 신청대상자를 공모해 모집 할 계획이며, 연차별 지원이 필요한 사업은 지속적으로 지원해 지역특화품목의 단지화, 규모화를 도모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도는 2004년부터 선택형 맞춤농정 사업에 총 3471억원을 투입해 지역특화품목(화성․안성 포도, 평택․남양주 배, 포천․가평 사과, 광주 토마토, 이천 복숭아, 양평 부추, 용인․고양 화훼 등), 신규 소득작목(블루베리, 아로니아, 아스파라가스, 김치 등)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있다.

더불어 상반기에 ‘20년 사업 성과분석을 통해 홍보 등 도정 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다.

You may also read!

평택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삼성전자 평택캠퍼스가 나선다

평택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삼성전자 평택캠퍼스가 나선다 – 평택사랑상품권 10억원 구매해 임직원에 제공 – 삼성전자 평택캠퍼스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Read More...

안성시 일죽면, ‘일죽면 발전 및 번영 기원’ 산행 및 청렴캠페인 실시

  안성시 일죽면에서는 가정의 달 5월의 첫날부터 일죽면의 발전과 번영을 기원하며 마곡산 산행에 나섰다. 이날 산행에는 김보라 안성시장을 비롯하여 일죽면 기관사회단체장 및 이장단협의회 등 50여명이 참여하였고, 일죽면 월정리 및 화곡리, 고은리 일원의 시유지 활용방안과 도로 확장공사 등에 대해 논의하며 일죽면 발전을 위해 함께 고민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산행과 함께 진행된 간담회를 통해 지역 간 불균형과 지속가능한 도시, 권역별 맞춤발전계획 운영 등에 대해 설명하였으며, “일죽면의 발전과 번영을 기원하는 산행 및 간담회에 참여해 주신 모든 단체장 및 이장님들께 감사드리고, 지역 간 불균형 해소 및 일죽면 발전을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일죽면에서는 이날 청렴도 향상 정책의 일환으로 청렴캠페인도 실시하여 청렴의식 확산을 위해 노력했다.   오경섭 기자

Read More...

백군기 용인시장, 근로자의 날 기념 11명 표창 격려

백군기 용인시장, 근로자의 날 기념 11명 표창 격려 백군기 용인시장은 30일 시장실에서 근로자의 날을 기념해 산업현장에서 노사관계 안정과 협력

Read More...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Mobile Sliding Menu